우병우 검찰 출석, 김관영 "박근혜-최순실 게이트 마지막 퍼즐 아니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우병우 검찰 출석. 우병우 전 청와대 민정수석이 오늘(6일)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방검찰청에 피의자 신분으로 재소환됐다. /사진=임한별 기자
우병우 검찰 출석. 우병우 전 청와대 민정수석이 오늘(6일)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방검찰청에 피의자 신분으로 재소환됐다. /사진=임한별 기자

김관영 국민의당 원내수석부대표는 오늘(6일) 우병우 전 청와대 민정수석이 검찰에 출석한 데 대해 "우병우 전 청와대 민정수석이 박근혜-최순실 게이트 마지막 퍼즐처럼 보도되는데 나는 아니라고 생각한다"고 주장했다.

김 원내수석부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원내정책회의에서 "제19대 대통령 선거 이후 '수첩 국정조사'나 청문회를 통해 반드시 그 진실을 밝혀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는 "김영한 전 청와대 민정수석 비망록, 안종범 전 청와대 정책조정수석 수첩에서 나오는 아직 수사되지 않은 수많은 국정농단 사건이 있다"고 설명했다.

김 원내수석부대표는 "특히 최근 일부 친박 의원들의 많은 인사 민원이 안 전 수석 수첩에 적혀 있는 것으로 보도되고 있다"며 "정말 드렁칡이 얽혀있듯 꼬리에 꼬리를 물고 구 여권의 국정농단 의혹이 계속 이어져 나오고 있다"고 지적했다.

그는 우 전 수석을 '법꾸라지'라고 지칭하며 "박근혜-최순실 게이트 수사의 큰 줄기 중 하나가 우 전 수석"이라며 "박근혜 전 대통령을 구속시킨 검찰이 이제는 좌고우면 말고 제대로 수사해 반드시 그를 구속 수사하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김나현
김나현 kimnahyeon@mt.co.kr

이슈팀 김나현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86.96하락 16.510:11 08/10
  • 코스닥 : 826.45하락 7.210:11 08/10
  • 원달러 : 1308.10상승 3.510:11 08/10
  • 두바이유 : 94.31상승 0.5610:11 08/10
  • 금 : 1812.30상승 7.110:11 08/10
  • [머니S포토] 野 박홍근 "대통령있는 곳 곧 상황실?, 억지주장 변명"
  • [머니S포토] 주호영 비대위 "이준석 다각도로 접촉 노력..."
  • [머니S포토] 5선 주호영, 비대위 선출 직후 기자간담회 개최
  • [머니S포토] 주호영, 사실상 비대위 수락...국민의힘 화상 의총 개회
  • [머니S포토] 野 박홍근 "대통령있는 곳 곧 상황실?, 억지주장 변명"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