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웅렬 회장 “기업-지역사회, 동반자로 함께 가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6일 이웅열 코오롱 회장이 구미장애인종합복지관을 찾아 임직원 및 코오롱가족사회봉사단과 음식을 조리하고 배식하는 봉사를 함께 했다. 사진은 이 회장이 350여개의 풋고추를 직접 다듬으며 풋고추쌈장무침을 만드는 모습. /사진=코오롱
6일 이웅열 코오롱 회장이 구미장애인종합복지관을 찾아 임직원 및 코오롱가족사회봉사단과 음식을 조리하고 배식하는 봉사를 함께 했다. 사진은 이 회장이 350여개의 풋고추를 직접 다듬으며 풋고추쌈장무침을 만드는 모습. /사진=코오롱

이웅열 코오롱그룹 회장이 5~6일 전국 7개 사업장을 찾아다니는 현장경영을 진행하면서 봉사활동도 함께 진행했다.

이 회장은 6일 코오롱인더스트리 구미공장을 방문한 뒤 임직원이 매달 봉사활동을 하고 있는 구미장애인종합복지관을 찾았다.

이곳에서 이 회장은 임직원 및 임직원의 가족들로 구성된 코오롱가족사회봉사단과 함께 350인분의 닭백숙과 밑반찬을 준비해 장애우들에게 무료로 점심식사를 제공했다.

코오롱가족사회봉사단은 2000년부터 구미장애인종합복지관에서 음식의 조리와 배식 봉사를 해 왔다.

이날 이 회장과 직원들은 코오롱가족사회봉사단과 함께 식재료를 손질하고 조리해 배식하며 몸이 불편한 장애우들의 식사를 도왔다.

김근혜 복지관 조리장은 “손이 많이 가는 특식을 마련하는 날은 오랜 기간 함께 해 손발이 잘 맞는 코오롱가족사회봉사단의 도움을 받아왔다”며 “여기 계신 분들도 낯익은 코오롱 봉사단을 만나면 아주 반가워한다”며 감사의 마음을 표했다.

이 회장은 “기업은 지역사회와 하나가 되고 또 함께 가야 한다”며 “올해 경영지침인 허들링은 기업이 사회의 동반자로서 그 역할을 다할 때 더욱 값진 의미가 있다”고 말했다.
 

허주열
허주열 sense83@mt.co.kr

<머니S> 산업1팀에서 유통·제약·의료분야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취재원, 독자와 신의를 지키는 기자가 되겠습니다. 많은 제보 바랍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05.87하락 41.5115:32 05/24
  • 코스닥 : 865.07하락 18.5215:32 05/24
  • 원달러 : 1266.20상승 2.115:32 05/24
  • 두바이유 : 109.47상승 1.415:32 05/24
  • 금 : 1847.80상승 5.715:32 05/24
  • [머니S포토] 이재명 '계양 테크노밸리 마스터플랜 발표'
  • [머니S포토] 손 맞잡은 이준석·한덕수
  • [머니S포토] 송영길 서울시장 후보 "유엔을 서울로"
  • [머니S포토] '신기업가정신' 선포식 개최
  • [머니S포토] 이재명 '계양 테크노밸리 마스터플랜 발표'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