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목포 방문, 세월호 미수습자 가족들 위로… "하루빨리 품으로 돌아가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문재인 목포. 문재인 더불어민주당 후보가 어제(6일) 전남 목포시 목포신항만을 방문해 노란 리본을 매달고 있다. /사진=뉴스1
문재인 목포. 문재인 더불어민주당 후보가 어제(6일) 전남 목포시 목포신항만을 방문해 노란 리본을 매달고 있다. /사진=뉴스1

문재인 더불어민주당 후보가 어제(6일) 전남 목포시 목포신항만을 방문해 세월호 미수습자 가족을 위로했다. 목포신항만에는 세월호 선체가 실린 반잠수정이 접안돼 있다.

문 후보는 이날 기자들과 만나 "아직도 가족들 품에 돌아가지 못한 세월호 아이들, 선생님들, 일반인 분들이 9분이나 있다"며 "하루빨리 찾아서 가족 품에 돌아가도록 하는 것이 최우선"이라고 강조했다.

그는 "세월호 참사의 진상 규명을 끝까지 해서 앞으로 다시는 이런 일이 일어나지 않는 안전한 대한민국이 되길 바란다"고 설명했다.

이어 세월호 선체 육상 거치가 미뤄지는 데 대해서도 "해양수산부가 오는 10일까지는 가능할 수 있다고 보고하니까 지켜봐야 한다"며 "국회 차원에서 필요한 지원이 있다면 최선을 다하겠다. 그러나 그 이후에도 육상 거치가 실패한다면 다시 한 번 점검해야 하는 상황이라고 본다"고 덧붙였다.

 

김나현
김나현 kimnahyeon@mt.co.kr

이슈팀 김나현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60%
  • 40%
  • 코스피 : 2287.28하락 18.1414:34 07/04
  • 코스닥 : 717.51하락 11.9714:34 07/04
  • 원달러 : 1298.20상승 0.914:34 07/04
  • 두바이유 : 106.34하락 7.0614:34 07/04
  • 금 : 1801.50하락 5.814:34 07/04
  • [머니S포토] 손흥민 '시그니처 찰칵 포즈'
  • [머니S포토] 조찬 간담회 갖은 尹 정부 경제팀
  • [머니S포토] 박보균 문체부 장관 '게임업계와 함께'
  • [머니S포토] 혜리·산다라박, 상반된 매력 '뿜뿜'
  • [머니S포토] 손흥민 '시그니처 찰칵 포즈'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