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텔신라, '기업 출장예약 서비스' 독립 법인화 검토 중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호텔신라, '기업 출장예약 서비스' 독립 법인화 검토 중
호텔신라가 지난 2004년부터 운영해오고 있는 '기업 출장예약 서비스 사업(BTM)'에 대해 전문성 강화와 신속한 의사결정 시스템을 갖추기 위해 독립법인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고 7일 밝혔다.

'BTM 사업'은 삼성 관계사나 타기업에서 해외 출장시에 필요한 항공권·호텔숙박 예약을 포함한 기업체 해외출장 관련 제반 총무업무를 대행하는 B2B사업이 주요 업무다.

호텔신라는 'BTM 사업'에 최근 대규모 투자를 통해 모바일·인터넷 예약 등 세계적인 수준의 실시간 예약시스템인 '출장예약 시스템'을 개발해 운영하고 있으며 주요 9개국, 12개 거점별 해외지사망을 구축해 있는 등 BTM 분야에서 최고 수준의 전문성을 갖추고 있다.

지난해 기준 매출 300억원, 직원수 100여명 규모로 호텔신라 내 생활레저사업부의 팀 단위 조직으로 운영되고 있다. BTM의 독립법인화 여부는 5월 중에 최종 결정될 예정이다.  
 

김설아
김설아 sasa7088@mt.co.kr

머니S 산업1팀 재계 담당 기자.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05.87하락 41.5115:32 05/24
  • 코스닥 : 865.07하락 18.5215:32 05/24
  • 원달러 : 1266.20상승 2.115:32 05/24
  • 두바이유 : 109.47상승 1.415:32 05/24
  • 금 : 1847.80상승 5.715:32 05/24
  • [머니S포토] 이재명 '계양 테크노밸리 마스터플랜 발표'
  • [머니S포토] 손 맞잡은 이준석·한덕수
  • [머니S포토] 송영길 서울시장 후보 "유엔을 서울로"
  • [머니S포토] '신기업가정신' 선포식 개최
  • [머니S포토] 이재명 '계양 테크노밸리 마스터플랜 발표'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