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것이알고싶다, 대한민국 경찰인사 스캔들 의혹 추적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그것이 알고 싶다. /사진=SBS 홈페이지
그것이 알고 싶다. /사진=SBS 홈페이지
8일 밤 11시5분 방송되는 SBS '그것이 알고 싶다'에서는 일그러진 대한민국 경찰의 도 넘은 인사 스캔들 의혹을 파헤친다.

지난 2014년 김모 경감이 '빽은 필수고 돈은 당연한 거래'라며 경찰 조직 내부 비리를 암시하는 내용의 유서를 남기고 음독자살한다.

이로부터 약 2년 뒤인 지난 1월7일 '그것이 알고 싶다'에서는 '엘리트의 민낯' 편을 통해 박건찬 치안감의 업무 노트를 최초로 공개했다.

청와대 경찰관리관으로 근무 당시 작성된 박 치안감의 업무 노트에는 순경 공채 수험번호, 시험 일정, 인사 청탁 의심 내용 등 모두 151명의 실명이 적혀 있었다.

방송 이후 파문이 확산하자 경찰청은 공식 감찰에 착수하겠다고 밝혔다. 제작진의 의문은 그곳에서부터 시작됐다.

제작진은 박 치안감의 업무 노트에 적힌 151명의 전수 분석 작업을 통해, 이들이 어떤 과정을 통해 서로 청탁을 주고받았는지, 그들 사이 가려진 연결고리를 추적했다.

또한 지난 한 달여 간 노트 속 인물들을 추적·분석하던 중 제보자를 통해 경찰 고위급 인사에 개입한 브로커 박 여인과 그 브로커를 통해 청탁을 받은 사람이 박근혜 정부의 실세 장관이라는 충격적인 내용이 담긴 녹취 파일을 단독으로 입수했다.

한편 ‘그것이 알고 싶다’에서는 ‘청와대 비밀 노트’와 새롭게 입수한 ‘녹취 파일’을 통해 인사 청탁이 발생하는 경찰 조직 내부의 구조적 문제점을 짚어보고 비리가 발생할 수밖에 없는 시스템을 넘어 시민을 위한 경찰로 변화할 수 있는 방안을 생각해보는 시간을 갖는다.

 

이남의
이남의 namy85@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금융팀 이남의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11.88하락 29.909:40 07/06
  • 코스닥 : 750.70하락 0.2509:40 07/06
  • 원달러 : 1309.00상승 8.709:40 07/06
  • 두바이유 : 111.07상승 2.6909:40 07/06
  • 금 : 1763.90하락 37.609:40 07/06
  • [머니S포토] 우주소녀 '예쁜 애 옆에 예쁜 애'
  • [머니S포토] 6월 소비자물가 6%대…여름철 7∼8%대로 치솟을 수도
  • [머니S포토] 쌍용자동차, SUV '토레스' 출시…가격은 2740~3020만원
  • [머니S포토] 손흥민 '시그니처 찰칵 포즈'
  • [머니S포토] 우주소녀 '예쁜 애 옆에 예쁜 애'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