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복지재단, ‘낙성대 묻지마 폭행’ 막은 곽경배씨에 ‘LG 의인상’ 수여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낙성대 묻지마 폭행 사건을 막다 부상을 당한 곽경배씨. /사진=LG
낙성대 묻지마 폭행 사건을 막다 부상을 당한 곽경배씨. /사진=LG

LG복지재단이 지난 7일 서울 지하철 2호선 낙성대역에서 지나가는 여성을 폭행하던 남성을 제압하다 부상을 당한 곽경배씨(40)에게 ‘LG 의인상’과 치료비를 포함한 상금 5000만원을 전달했다.

곽씨는 이날 오후 낙성대역 개찰구 부근을 지나가던 중 한 30대 여성이 김모씨(54)에게 무차별 폭행을 당하며 “도와주세요”라고 소리치는 것을 목격하고 맨몸으로 폭행을 제지했다.

곽씨는 김씨가 갑자기 꺼내 휘두른 칼에 오른 팔뚝을 찔려 출혈이 심한 상황에서도 지하철역 밖으로 도주하는 김씨를 끝까지 쫓아갔고, 몸싸움을 한 끝에 인근 건물 화단에서 김씨를 붙잡았다.

곽씨의 이러한 용기 있는 행동을 지켜보던 주변의 고등학생들과 시민들이 가세해 김씨를 제압했고 이후 출동한 경찰에게 인계했다.

이 과정에서 곽씨는 오른팔 동맥과 신경이 절단돼 장시간의 수술을 받았으며 향후 2년간 재활치료가 필요한 상태로 알려졌다.

경찰 조사 결과 주거가 일정하지 않은 김씨는 이른바 ‘묻지마 폭행’을 한 것으로 밝혀졌다.

곽씨는 자신의 행동에 대해 “내가 피하면 저 칼로 다른 시민이 다칠 수 있다는 생각이 들어 대응했다”며 “누구에게나 선한 마음은 있고, 그래서 사회가 유지된다고 믿는다”고 말한 것으로 전해졌다.

LG복지재단 관계자는 “곽경배씨는 자신의 가족이 같은 일을 당할 수도 있다는 생각에 큰 부상을 입으면서도 다른 시민들의 피해를 막은 우리 사회 의인의 본보기다”고 말했다.

한편 LG복지재단은 2015년부터 “국가와 사회정의, 이웃을 위해 자신을 희생한 의인에게 기업이 사회적 책임으로 보답한다”는 구본무 LG그룹 회장의 뜻을 반영해 ‘LG 의인상’을 제정한 뒤 현재까지 총 44명을 선정했다.


 

허주열
허주열 sense83@mt.co.kr

<머니S> 산업1팀에서 유통·제약·의료분야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취재원, 독자와 신의를 지키는 기자가 되겠습니다. 많은 제보 바랍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55.49하락 15.4418:03 09/30
  • 코스닥 : 672.65하락 2.4218:03 09/30
  • 원달러 : 1430.20하락 8.718:03 09/30
  • 두바이유 : 89.51상승 2.1818:03 09/30
  • 금 : 1672.00상승 3.418:03 09/30
  • [머니S포토] 박해일 '훈훈한 가을남자'(춘사영화제)
  • [머니S포토] 전문대교협 '2023 수시 전문대 입학정보 박람회' 개최
  • [머니S포토] 국가재정범죄 합동수사단 공식 출범
  • [머니S포토] 컴백 이주호, 9년만에 돌아온 MB정부 교과부 장관
  • [머니S포토] 박해일 '훈훈한 가을남자'(춘사영화제)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