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그룹, 13개 제조계열사 임원 대상 안전리더십 교육실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한화그룹이 17일 서울 중구 한화빌딩에서 제조 계열사 공장장 및 안전관리 임원 40여명을 대상으로 안전리더십 교육을 실시했다. /사진=한화
한화그룹이 17일 서울 중구 한화빌딩에서 제조 계열사 공장장 및 안전관리 임원 40여명을 대상으로 안전리더십 교육을 실시했다. /사진=한화

한화그룹이 17일 서울 중구 한화빌딩에서 ㈜한화·한화테크윈·한화토탈 등 13개 제조계열사 공장장 및 안전환경 담당 임원 40여명을 대상으로 안전리더십 교육을 실시했다.

한화 측은 안전사고 예방 및 선진 안전문화 구축을 위해 제조업 최일선 현장 책임자들을 한자리에 모았다고 설명했다.

이날 교육은 이태종 한화 대표가 강사로 나서 한화의 안전경영시스템을 소개하고 상해, 직업병, 환경사고 예방을 위한 의식변화와 체계적인 시스템 구축을 강조했다.

이 대표는 세계에서 가장 안전한 기업으로 꼽히는 듀폰에서 안전전문가 연수를 받았으며 공장장과 대표이사를 역임하면서 안전의 중요성에 대해서 강조해왔다.

이런 경험을 바탕으로 이 대표는 ‘SHEC 경영시스템’을 직접 구축해 한화에 적용하고 있다. 이 시스템은 안전(Safe), 건강(Health), 환경(Environment), 지역사회(Community)를 뜻하며 작업과 관련된 부상, 질병, 환경사고를 예방하고 고객과 지역사회의 요구를 만족시키기 위한 경영방침이다.

이 대표는 참석자들에게 “안전경영에서 가장 중요한 것은 경영진과 관리자의 강력한 의지”라며 “특히 공장장의 적극적인 지원과 격려가 결국 성과로 이어진다”고 강조했다.

한화그룹은 앞으로도 매년 1회 이상 제조부문 계열사 공장장을 대상으로 안전수준 제고를 위한 교육을 실시하며 제조부문의 안전문화 수준을 향상하기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할 계획이다.

이달 말에는 한화케미칼, 한화토탈 등 화학계열사 담당 임원들이 글로벌 수준의 안전 경영시스템을 갖춘 프랑스 토탈을 방문해 노하우를 배워올 예정이다.

한화케미칼과 2015년 한가족이 된 한화토탈, 한화종합화학 등 석유화학 3개사는 인수 직후부터 안전환경 담당자 교류회를 통해 각자 축적한 안전환경 관련 노하우를 공유하고 서로의 공장을 방문해 벤치마킹 하면서 안전환경에서의 시너지를 제고해 나가고 있다.


 

허주열
허주열 sense83@mt.co.kr

<머니S> 산업1팀에서 유통·제약·의료분야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취재원, 독자와 신의를 지키는 기자가 되겠습니다. 많은 제보 바랍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27.94상승 4.1618:01 08/12
  • 코스닥 : 831.63하락 0.5218:01 08/12
  • 원달러 : 1302.40하락 0.618:01 08/12
  • 두바이유 : 98.24상승 2.2118:01 08/12
  • 금 : 1815.50상승 8.318:01 08/12
  • [머니S포토] 공판 마친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 [머니S포토] 민주당 "웹툰, K-콘텐츠 핵심…창작자 권익 및 처우해야"
  • [머니S포토] 8.15 특사 발표차 브리핑룸 들어서는 한동훈 장관
  • [머니S포토] 고개 숙인 김성원
  • [머니S포토] 공판 마친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