갤럭시S8 첫날 26만대 개통, 왜 '노트7 28만대'보다 신기록일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갤럭시S8. /사진=임한별 기자
갤럭시S8. /사진=임한별 기자

삼성전자 '갤럭시S8' 시리즈가 개통 첫날에 26만대 개통 기록을 세운 것으로 알려졌다.

삼성전자는 오늘(19일) 갤럭시S8, 갤럭시S8+ 개통 첫날인 전날 총 26만대가 개통된 것으로 집계됐다고 밝혔다. 이는 하루 최다 개통 기록이다.

지난해 '갤럭시노트7' 개통 첫날 개통 건수가 28만대를 기록했지만 이는 정식 출시와 함께 사전 예약분을 함께 개통한 것으로 이번 갤럭시S8 시리즈가 사전 예약분에 한해 개통을 진행한 것과는 다르다는 설명이다.

갤럭시S8 시리즈는 지난 7~17일 진행된 예약 판매 대수가 총 100만4000대로 사상 최대를 기록한 데 이어 첫날 최다 개통 건수를 기록하는 등 흥행을 이어 가는 모습이다.

한편 갤럭시S8 시리즈의 정식 출시일은 오는 21일이다.

 

김나현
김나현 kimnahyeon@mt.co.kr

이슈팀 김나현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61%
  • 39%
  • 코스피 : 2438.19하락 42.2118:05 02/06
  • 코스닥 : 761.33하락 5.4618:05 02/06
  • 원달러 : 1252.80상승 23.418:05 02/06
  • 두바이유 : 79.77하락 1.1318:05 02/06
  • 금 : 1879.50상승 2.918:05 02/06
  • [머니S포토] '이태원 참사 분향소 철거 시도 중단하라'
  • [머니S포토] 이복현 금감원장 "은행지주 지배구조 감독·소통 강화할 것"
  • [머니S포토] 대정부질문 첫날…인사 나누는 한덕수 총리·한동훈 장관
  • [머니S포토] '조국' 징역 2년·추징금 600만원 1심 선고…법정 구속은 면해
  • [머니S포토] '이태원 참사 분향소 철거 시도 중단하라'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