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신영 "악플? 상처받지만 그냥 넘긴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MBC 수목드라마 ‘자체발광 오피스’에서 출연 중인 배우 장신영의 화보와 인터뷰가 공개됐다.
/사진=레인보우 미디어
bnt와 함께한 화보는 총 세 가지 콘셉트로 진행됐다. 첫 번째 콘셉트에선 봄 향기가 물씬 느껴지는 상큼함을 담아냈으며 이어진 두 번째 촬영에선 블랙 더블 버튼 원피스를 착용한 채 우아한 매력을 자아냈다. 마지막 콘셉트에선 레드 슈트를 입고 걸크러시 분위기를 연출했다.

이어진 인터뷰에서는 MBC ‘자체발광 오피스’촬영장의 분위기 메이커를 묻자 “오대환 오빠이다. 촬영 중에 지칠 때마다 오빠가 웃음 포인트를 안겨줘서 즐겁게 만들어주시곤 한다”고 답변했다.

그리고 가장 인상 깊었던 작품을 묻는 질문엔 “SBS ‘추적자 THE CHASER’이다. 그 드라마를 통해서 처음으로 연기상도 받았기 때문에 기억에 많이 남는다”고 전했다.

또 11살이 된 아들이 있어 양육과 연기 활동 병행이 힘들진 않는지 묻자 “요즘 다시 활동하면서 바쁜 스케줄 때문에 잘 돌봐주지 못해 미안하다”고 전했다.

이어서 엄마가 된 이후 작품 선택 기준의 변화가 생겼는지 묻자 “딱히 달라진 것은 없는 것 같다”고 말했다.
/사진=레인보우 미디어
한편 악플 대처법이 있는지 묻자 “나도 사람인지라 상처도 받고 속상할 때도 있지만, 내가 어떻게 할 수 있는 부분이 아니기 때문에 그냥 넘기는 편이다”라고 답했다.
 

강인귀 deux1004@mt.co.kr  | twitter facebook

출판, 의료, 라이프 등 '잡'지의 잡을 담당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291.36하락 41.8811:14 09/24
  • 코스닥 : 822.99하락 20.4611:14 09/24
  • 원달러 : 1169.70상승 5.311:14 09/24
  • 두바이유 : 42.26상승 0.0711:14 09/24
  • 금 : 41.38상승 0.2411:14 09/24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