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증권, PB가 직접 ‘베트남 성장성’ 연구… 투자자에 생생한 전달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20일 '삼성증권 베트남 현지 연구 프로그램'에 참여한 우수 PB들이 호치민증권을 방문해, 현지 리서치센터 애널리스트들과 베트남 증시 및 종목 관련 시황 토론회를 갖고 있다. /사진=삼성증권 제공
20일 '삼성증권 베트남 현지 연구 프로그램'에 참여한 우수 PB들이 호치민증권을 방문해, 현지 리서치센터 애널리스트들과 베트남 증시 및 종목 관련 시황 토론회를 갖고 있다. /사진=삼성증권 제공
삼성증권이 동남아 핵심투자처로 떠오른 베트남 시장에 대한 이해도를 높이고자 ‘PB(프라이빗 뱅커) 연구 프로그램’을 진행한다고 20일 밝혔다.

이번 베트남 현지 연구 프로그램은 총 50명의 우수 PB가 참여, 4월과 5월 두 차례에 걸쳐 각각 2박 3일 일정으로 진행된다. 참여 PB들은 베트남에서 직접 연구한 투자포인트를 국내 투자자들에게 생생히 전달할 예정이다.

지난 19일부터 호치민에 도착해 현지 탐방 중인 1차 연구단은 삼성증권의 제휴사인 호치민증권을 방문해, 세일즈, 리서치센터장, 섹터 애널리스트들과 시황 토론회를 가졌다.

이어 개별 기업분석을 위해 베트남 대표 기업인 마산그룹, 노바랜드 등을 직접 방문하는 IR미팅, 부동산개발그룹인 VIN그룹의 개발현장 투어, 베트남 최대 운용사인 드래곤캐피탈 CIO와의 간담회 등 현지 연구 프로그램도 진행했다.

삼성증권 관계자는 “삼성증권은 이번 베트남 현지 연구뿐 아니라, 중국, 대만, 미국 등 해외 시장에 대한 PB 해외 연구 프로그램을 지속적으로 시행해오고 있다”며“PB가 고객들께 글로벌 관점의 자산관리를 제공하기 위해서는 해외 시장에 대한 정확한 이해에서 나오는 자신감이 무엇보다 중요하다”고 PB 해외 연구 프로그램의 의미를 설명했다.

이번 프로그램에 참여한 정정국 압구정WM지점 PB는 “현지 연구를 통해 베트남 기업정보뿐 아니라 경제성장에 대한 베트남인들의 강한 의지를 확인할 수 있었다”며, “직접 확인한 생생한 베트남 투자포인트를 고객들께 소개할 수 있게 됐다는 점이 가장 큰 수확”이라고 소감을 밝혔다.

삼성증권 관계자는 “윤용암 사장 취임 이후 중국 중신증권, 대만 KGI증권, 베트남 호치민증권 등 각 국가별 최고 수준의 금융사들과 제휴를 맺으며 글로벌 자산배분에 필요한 네트워크를 확대해 나가고 있다”며 “이러한 노력으로 삼성증권의 해외주식중개 규모는 지속적으로 확대되고 있고, 특히 베트남 시장의 경우 지난 3월 주식중개를 오픈한 이후 투자방법을 묻는 고객들의 문의가 크게 늘고 있어 향후 높은 성장성이 기대된다”고 말했다.
 

장효원
장효원 specialjhw@mt.co.kr  | twitter facebook

현상의 이면을 보려고 노력합니다. 눈과 귀를 열어 두겠습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40.51상승 10.4218:03 09/17
  • 코스닥 : 1046.12상승 6.6918:03 09/17
  • 원달러 : 1175.00상승 3.218:03 09/17
  • 두바이유 : 75.67상승 0.2118:03 09/17
  • 금 : 73.09상승 0.8318:03 09/17
  • [머니S포토] 추석명절 연휴 앞둔 서울역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전통시장에서 키오스크로 구매 가능'
  • [머니S포토] 수화통역사와 대화 나누는 잠룡 이낙연
  • [머니S포토] 당대표 취임 100일 이준석 "정치개혁 통해 정권 창출할 것"
  • [머니S포토] 추석명절 연휴 앞둔 서울역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