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본확충 나선 교보생명, 5억 달러 신종자본증권 발행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자본확충 나선 교보생명, 5억 달러 신종자본증권 발행
새 국제회계기준 도입을 앞두고 생명보험사들이 잇달아 자본확충에 나선 가운데 교보생명도 신종자본증권 발행을 추진한다.

교보생명은 26일 열린 정기이사회에서 5억 달러 규모의 신종자본증권을 발행키로 했다고 밝혔다.

2017년 3월 현재 RBC비율이 235%로 비교적 여유가 있는 교보생명이 신종자본증권을 발행에 나선 것은 2021년 시행 예정인 IFRS17과 더 엄격해진 신지급여력제도에 선제적으로 대비하기 위한 것으로 풀이된다.

신종자본증권은 주식과 채권의 성격을 함께 가져 ‘하이브리드증권’이라고도 불리며 신지급여력제도 하에서도 가용자본으로 인정받아 자본확충 수단의 하나로 주목 받고 있다.

교보생명은 곧 주관사 선정과 금융감독원 신고를 거쳐 연내에 발행을 완료할 예정이다. 발행규모는 총 5억 달러(한화 5600억원)이며 전액 해외에서 발행할 계획이다. 해외투자자를 대상으로 발행하는 것은 교보생명이 처음이다.

해외발행을 선택한 이유는 국내보다 해외에서 유리한 조건으로 발행이 가능하기 때문이다. 교보생명 관계자는 “신종자본증권에 대한 해외 시장의 수요폭이 넓을 뿐만 아니라 국제신용등급이 높아 유리한 금리조건으로 조달이 가능하다”고 설명했다.

현재 국내 생보사 중 국제신용등급을 획득해 해외발행이 가능한 곳은 교보생명이 유일하다. 교보생명은 세계적인 신용평가사인 무디스(Moody’s)부터 ‘A1(Stable)’을 2년 연속 유지하고 있다. A1등급은 무디스 21개 등급 중 다섯 번째로 높은 등급으로 삼성전자, 골드만삭스 등이 이에 해당한다.

이번 신종자본증권은 만기가 30년이지만 5년 경과 후 조기상환(콜옵션)이 가능하며, 신종자본증권 발행에 따라 교보생명의 RBC비율은 약 15%P
상승할 것으로 예상된다.
 

김정훈
김정훈 kjhnpce1@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김정훈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67%
  • 33%
  • 코스피 : 3208.99상승 68.3615:30 01/25
  • 코스닥 : 999.30상승 19.3215:30 01/25
  • 원달러 : 1100.70하락 2.515:30 01/25
  • 두바이유 : 55.41하락 0.6915:30 01/25
  • 금 : 55.20하락 0.2915:30 01/25
  • [머니S포토] '전기차 손쉽고 빠르게 충전하세요'
  • [머니S포토] 서울시장 출마 선언 하루 앞둔 박영선, 스마트 슈퍼 방문
  • [머니S포토] 배달 라이더 찾아간 '오세훈'
  • [머니S포토] 4.7 재보궐, 우상호가 꿈꾸는 서울 모습은
  • [머니S포토] '전기차 손쉽고 빠르게 충전하세요'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