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주열 총재, "새 정부 출범, 소비 증가하고 경기에 긍정적"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이주열 한국은행 총재. /사진=머니투데이 DB
이주열 한국은행 총재. /사진=머니투데이 DB
이주열 한국은행 총재가 새 정부 출범이 경제 성장에 긍정적일 것이라 전망했다.

이 총재는 '제20차 아세안, 한·중·일 3국 재무장관·중앙은행 총재 회의' 참석차 일본을 방문한 지난 5일 기자 간담회를 열고 "과거 사례를 보면 신정부 출범 첫 해에는 경기에 대한 낙관적인 기대가 형성돼 소비가 증가했다"며 이같이 밝혔다.

그는 "보호무역주의와 통상문제 등 변수가 많다"며 "하지만 세계 경제가 회복세를 보이는 등 대외여건이 우호적이고 이런 기회를 잘 살린다면 본격적인 성장세를 되찾을 수 있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다만 오는 7월 경제성장률 전망치를 추가로 상향 조정할 가능성에 대해 그는 "여전히 지켜볼 변수가 많다"고 설명했다.
 

김수정
김수정 superb@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증권팀 김수정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69.08상승 33.4915:30 04/13
  • 코스닥 : 1010.37상승 9.7215:30 04/13
  • 원달러 : 1125.90상승 115:30 04/13
  • 두바이유 : 63.28상승 0.3315:30 04/13
  • 금 : 61.10상승 0.1615:30 04/13
  • [머니S포토] 국회 '모빌리티포럼' 2차 세미나
  • [머니S포토] 민주당 차기 원내대표에 윤호중·박완주 격돌
  • [머니S포토] 원희룡 제주지사, 日 원전 오염수 방류 결정 규탄 기자회견
  • [머니S포토] 정무위 소위, 귀엣말 나누는 성일종과 김병욱
  • [머니S포토] 국회 '모빌리티포럼' 2차 세미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