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안부 합의 충분하지 않다'… UN 인권보고서 지적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위안부 합의. /사진=뉴시스
위안부 합의. /사진=뉴시스

UN 인권 최고기구 산하 고문방지위원회가 한국과 일본 정부의 위안부 합의에 대해 개정을 권고하는 보고서를 발행했다.

UN 고문방지위원회는 지난 12일 보고서에서 "양국 합의를 환영한다"면서도 "피해자들에 대한 보상과 명예회복, 진실규명, 재발방지에 대한 충분한 합의는 이뤄지지 않았다"고 지적했다. 위원회는 "아직 38명의 피해자가 생존해 있다. 고문방지 협약의 관점에서 보면 합의된 보상내용이 부족하다"고 했다.

또한 위원회는 박근혜정부에서 시위 도중 경찰의 물대포에 맞아 숨진 백남기씨와 세월호 참사 희생자들에 대해서도 어떤 보상이 이뤄졌는지 관련정보를 제공해줄 것을 요구했다.

한편 문재인 대통령은 취임 직후인 지난 11일 아베신조 일본 총리와의 전화통화에서 "우리 국민 대다수가 위안부 합의를 수용하지 못하는 게 현실"이라며 사실상 재협상을 시사했다.
 

김노향
김노향 merry@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산업2팀 김노향 기자입니다. 부동산·건설과 관련한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08.99상승 68.3618:03 01/25
  • 코스닥 : 999.30상승 19.3218:03 01/25
  • 원달러 : 1100.70하락 2.518:03 01/25
  • 두바이유 : 55.41하락 0.6918:03 01/25
  • 금 : 55.20하락 0.2918:03 01/25
  • [머니S포토] '전기차 손쉽고 빠르게 충전하세요'
  • [머니S포토] 서울시장 출마 선언 하루 앞둔 박영선, 스마트 슈퍼 방문
  • [머니S포토] 배달 라이더 찾아간 '오세훈'
  • [머니S포토] 4.7 재보궐, 우상호가 꿈꾸는 서울 모습은
  • [머니S포토] '전기차 손쉽고 빠르게 충전하세요'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