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국인 유학생에 '독도 교육' 적극 나선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은 기사 내용과 무관. /사진=이미지투데이
사진은 기사 내용과 무관. /사진=이미지투데이

교육부는 18일 서울 종로구 정부서울청사에서 '2017 독도 비정상회담 사업'을 위해 경상북도, 내일신문과 업무 협약을 맺는다고 밝혔다.

독도 비정상회담 사업은 국내 외국 유학생을 대상으로 독도 교육을 강화하고 홍보 지원을 확대하는 민관 협력 사업이다.

이번 협약의 주요 내용은 △국내 외국인 유학생 대상 독도 교육 강화 △글로벌 홍보 확대 △국내 외국인 커뮤니티 네트워크 형성 등이다.

교육부는 국내 외국인 유학생 현황과 관련 자료 제공을 담당한다. 전국 대학 국제협력처, 어학원 등과 공조해 학생들도 모집한다. 경상북도는 전반적인 사업 실무를 도맡는다. 내일신문은 국내 외국인 유학생 선발과 국내 외국인 커뮤니티 관리, 홍보 등을 진행한다.

이준식 사회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은 "국내 외국인 유학생들에게 독도를 적극적으로 홍보하는 것은 매우 의미 있는 일"이라며 "앞으로 독도 수호와 영유권 강화를 위해 국내외 외국인 학생들에게 글로벌 독도 홍보 활동을 더욱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김나현
김나현 kimnahyeon@mt.co.kr  | twitter facebook

이슈팀 김나현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02.32하락 40.3318:03 07/30
  • 코스닥 : 1031.14하락 12.9918:03 07/30
  • 원달러 : 1150.30상승 3.818:03 07/30
  • 두바이유 : 75.41상승 0.3118:03 07/30
  • 금 : 73.90상승 0.2218:03 07/30
  • [머니S포토] 피켓시위 LH노조원과 인사하는 與 '송영길'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입당한 윤석열
  • [머니S포토] 입장하는 이인영 통일부 장관
  • [머니S포토] '체계·자구 심사권 폐지' 촉구하는 장경태 의원
  • [머니S포토] 피켓시위 LH노조원과 인사하는 與 '송영길'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