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S플러스 일베 '노무현 비하' 사진 사과, 이번이 마지막 될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SBS 노무현. SBS 일베. 사진은 노무현 전 대통령이 표지를 장식한 타임지. /사진=인터넷 커뮤니티
SBS 노무현. SBS 일베. 사진은 노무현 전 대통령이 표지를 장식한 타임지. /사진=인터넷 커뮤니티

SBS플러스 '캐리돌 뉴스'가 인터넷 커뮤니티 '일간베스트 저장소'에서 합성한 노무현 전 대통령 비하 타임지 합성 사진을 방송한 데 대해 사과했다.

'캐리돌 뉴스'는 17일 '밤참뉴스' 코너에서 미국 타임지 표지를 장식한 역대 대통령을 소개했다. 제작진은 노 전 대통령의 타임지 표지로 본래 문구인 'Hello Mr. Roh'가 아닌 'Go To Hell Mr. Roh'라고 합성된 사진을 방송에 사용했다. 해당 사진은 인터넷 커뮤니티 '일간베스트 저장소'에서 노 전 대통령을 비하하기 위해 합성한 것으로 알려졌다.

'캐리돌 뉴스'는 18일 홈페이지를 통해 "어제 방송분 관련 많은 걱정을 끼쳐드린 점 고개 숙여 사과드린다"며 "사전에 충분한 필터링을 하지 못한 명백한 실수로 심려를 끼쳐드린 점 대단히 죄송하게 생각한다"고 설명했다.

제작진은 "저희는 사회 전반에 걸친 시사 풍자 예능으로 이런 실수가 없도록 세심한 신경을 많이 기울여야 함에도 부족한 부분을 보여 깊이 반성하고 있다"며 "해당 영상 클립은 서비스를 중지하며, 앞으로 내부 필터링을 더 강화해이런 실수가 없도록 각별한 주의를 기울이겠다"고 덧붙였다.

아래는 SBS플러스 '캐리돌 뉴스' 제작진의 사과문 전문이다.

SBS플러스 캐리돌뉴스 제작진입니다.

어제 방송분 관련 많은 걱정을 끼쳐드린 점 고개 숙여 사과드립니다.

사용한 이미지에서 사전 충분한 필터링을 하지 못한 명백한 실수로 심려를 끼쳐드린 점 제작진도 당황하고 있으며 대단히 죄송하게 생각합니다.

저희는 사회전반에 걸친 시사 풍자예능으로서 이러한 실수가 없도록 세심한 신경을 많이 기울여야함에도 부족한 부분을 보여 깊이 반성하고 있습니다.

해당 영상클립은 서비스를 중지하며, 앞으로 내부 필터링을 더 강화하여 이러한 실수가 없도록 각별한 주의를 기울이도록 하겠습니다.

캐리돌뉴스를 향해 많은 응원과 관심을 보내주시는 분들께 의도치 않게 염려를 끼친 점 다시 한번 사과드립니다.

앞으로 더 면밀하게 준비해 더 좋은 콘텐츠로 보답하겠습니다.
 

김나현
김나현 kimnahyeon@mt.co.kr  | twitter facebook

이슈팀 김나현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34.18상승 8.9409:56 09/27
  • 코스닥 : 1034.70하락 2.3309:56 09/27
  • 원달러 : 1176.40하락 0.109:56 09/27
  • 두바이유 : 77.23상승 0.7709:56 09/27
  • 금 : 74.77상승 0.6609:56 09/27
  • [머니S포토] 국회 법사위 '세종의사당' 코앞 9부능선
  • [머니S포토] 윤호중 원내대표 주재 與 최고위 회의
  • [머니S포토] 대장동 개발비리 의혹 등 국민의힘 원내책회의
  • [머니S포토] 파이팅 외치는 국민의힘 대선주자들
  • [머니S포토] 국회 법사위 '세종의사당' 코앞 9부능선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