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자인, 롯데타워 123층 맨손 등반 도전… 보기만해도 ‘아찔’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클라이밍 여제’ 김자인이 20일 오전 국내최고층 건물인 서울 송파구 잠실 롯데월드타워를 맨손으로 오르고 있다. /사진=뉴스1
‘클라이밍 여제’ 김자인이 20일 오전 국내최고층 건물인 서울 송파구 잠실 롯데월드타워를 맨손으로 오르고 있다. /사진=뉴스1
김자인 클라이밍 선수가 서울 롯데월드타워를 맨손으로 오르는 ‘빌더링’에 도전했다.

김 선수는 20일 오전 서울 잠실 롯데타워에서 국내 최고층 건물인 롯데월드타워(555m)를 맨손으로 오르는 ‘빌더링 이벤트’를 열었다. 빌더링은 빌딩(Builiding)과 스포츠 클라이밍의 한 종목인 볼더링(Bouldering)의 합성어로, 클라이머들이 도심의 빌딩 벽이나 건물 등을 오르는 것을 말한다.

이날 이벤트에서 김자인 선수는 발을 디딜 수 있는 인공 홀드(손잡이) 등을 사용하지 않고 안전장비만 이용해 롯데월드타워를 올라서 더 큰 관심을 모았다.

김자인 선수는 국제스포츠클라이밍연맹(IFSC) 클라이밍 월드컵 25회 우승, 2012 세계선수권 대회 오버를 부문 우승, 2014 세계선수권 대회 리드 부문 우승, 아시아선수권 대회 11연패 등의 타이틀을 보유하고 있다.
 

  • 0%
  • 0%
  • 코스피 : 2618.70상승 22.1210:47 05/17
  • 코스닥 : 862.19상승 5.9410:47 05/17
  • 원달러 : 1277.20하락 6.910:47 05/17
  • 두바이유 : 106.65상승 3.8410:47 05/17
  • 금 : 1813.50상승 6.110:47 05/17
  • [머니S포토] 오세훈 '서울시 바로세우기 지속적으로 추진할 것'
  • [머니S포토] 5.18 단체 만난 국민의힘 '권성동'
  • [머니S포토] 자문위원회 중간보고 하는 심영섭 교수
  • [머니S포토] 국회 행안위, 인사 나누는 행안부 장관·경찰청장
  • [머니S포토] 오세훈 '서울시 바로세우기 지속적으로 추진할 것'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