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란 대선, ‘개혁파’ 로하니 대통령 과반득표로 선두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이란 대선. /사진=머니투데이 DB
이란 대선. /사진=머니투데이 DB
이란 대선 중간집계 결과 연임에 도전하는 하산 로하니 대통령이 과반 득표율을 획득하며 선두를 달리고 있다고 이란 내무부가 밝혔다.

19일(현지시간) 외신에 따르면 이란 내무부는 20일 오전 8시30분쯤 총 2510만여표를 개표한 가운데 로하니 대통령이 58.2%(1461만9000표)를 득표했다고 밝혔다.

강경 보수파 후보인 에브라힘 라이시 후보는 40.3%(1012만5000표)를 기록했다.

이번 대선의 투표율은 매우 높았다. 총 투표자 수는 4000만명에 달할 것으로 예측된다. 등록 유권자 수는 5600만명이다.

최종 결과는 20일 내로 발표된다고 내무부는 덧붙였다.
 

장효원
장효원 specialjhw@mt.co.kr  | twitter facebook

현상의 이면을 보려고 노력합니다. 눈과 귀를 열어 두겠습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09.26하락 90.4309:22 02/26
  • 코스닥 : 908.40하락 27.8109:22 02/26
  • 원달러 : 1121.80상승 1409:22 02/26
  • 두바이유 : 66.11하락 0.0709:22 02/26
  • 금 : 65.39상승 2.509:22 02/26
  • [머니S포토] AZ백신 접종당일 정세균 "거리두기 2주간 현단계 유지"
  • [머니S포토] 한국 상륙 추추 트레인 '추신수'
  • [머니S포토] 한국판 실리콘밸리 '인천 스타트업 파크' 공식 개관
  • [머니S포토] 가덕신공항특별법·의료법 개정안 처리 앞둔 국회 법사위
  • [머니S포토] AZ백신 접종당일 정세균 "거리두기 2주간 현단계 유지"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