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욕증시] 트럼프 스캔들 우려로 상승… 다우 0.69%↑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뉴욕증시 상승. /사진=머니투데이 DB
뉴욕증시 상승. /사진=머니투데이 DB
뉴욕증시가 19일(현지시간) 상승 마감했다.

이날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우량주 중심의 다우존스30산업평균지수는 전 거래일 대비 141.82포인트(0.69%) 상승한 2만804.84로 장을 마쳤다.

대형주 중심의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500지수는 전 거래일보다 16.01포인트(0.68%) 오른 2381.73을,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종합지수는 28.57포인트(0.47%) 상승한 6083.70을 각각 기록했다.

이날 뉴욕증시 상승은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정치적 스캔들로 인한 우려와 국제유가 상승에 영향을 받은 것으로 관측된다.

 

박성필
박성필 feelps@mt.co.kr

산업분야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47.38상승 8.0918:03 05/23
  • 코스닥 : 883.59상승 3.7118:03 05/23
  • 원달러 : 1264.10하락 418:03 05/23
  • 두바이유 : 108.07상승 2.5518:03 05/23
  • 금 : 1842.10상승 0.918:03 05/23
  • [머니S포토] 오세훈 후보 '시민들에게 지지호소'
  • [머니S포토] 지지호소 하는 송영길 후보
  • [머니S포토] D-9 지선, 서울 교육을 책임질 적임자 누구?
  • [머니S포토] 국힘 지선 중앙선대위. 악수 나누는 권성동-김기현
  • [머니S포토] 오세훈 후보 '시민들에게 지지호소'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