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교조 합법화, 청와대 "구체적으로 협의한 바 없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전교조 합법화. 사진은 청와대. /사진=임한별 기자
전교조 합법화. 사진은 청와대. /사진=임한별 기자

청와대는 22일 전국교직원노동조합(전교조) 합법화 추진설과 관련해 "현 정부는 한 번도 논의하거나 구체적으로 협의한 바 없다"고 말했다.

김수현 청와대 사회수석은 이날 브리핑을 통해 더불어민주당이 제시한 새 정부 10대 과제 보고서에 따라서 국정 과제를 실현한다는 주장에 대해 "어떤 (특정한) 제안에 반드시 입각해서 가고 있지는 않다"며 "전교조는 (그 중에) 어떤 보고서들에 포함된 개혁 과제인 것 같다"고 설명했다.

김 수석은 "선거 운동 과정에서 문재인 대통령 지지율이 높아서 당연히 여러 개인이나 그룹이 집권 후 뭘 해야 하는가 보고서를 준비했을 것"이라며 "꽤 여러 종의 보고서들이 입수되다 보니 이것도 저것도 한다고 판단하는 듯 하다"고 주장했다.

이어 "여러 보고서들이 참고가 된 것은 사실이지만 정 부운영이 시작된 마당에는 정부로서 청와대가 나름 판단 기준을 가지고 진행되고 있다"고 부연했다.


 

김나현
김나현 kimnahyeon@mt.co.kr

이슈팀 김나현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00.34하락 5.0818:03 07/04
  • 코스닥 : 722.73하락 6.7518:03 07/04
  • 원달러 : 1297.10하락 0.218:03 07/04
  • 두바이유 : 106.34하락 7.0618:03 07/04
  • 금 : 1801.50하락 5.818:03 07/04
  • [머니S포토] 손흥민 '시그니처 찰칵 포즈'
  • [머니S포토] 조찬 간담회 갖은 尹 정부 경제팀
  • [머니S포토] 박보균 문체부 장관 '게임업계와 함께'
  • [머니S포토] 혜리·산다라박, 상반된 매력 '뿜뿜'
  • [머니S포토] 손흥민 '시그니처 찰칵 포즈'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