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스트리아서 뵈르테제 GTI 투어 열려… 폭스바겐 마니아들의 축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폭스바겐 2017 GTI 축제 현장. /사진=폭스바겐 제공
폭스바겐 2017 GTI 축제 현장. /사진=폭스바겐 제공

전세계 폭스바겐 마니아들의 축제가 열렸다.

폭스바겐은 오스트리아 뵈르테제에서 열리는 ‘2017 GTI 축제’ (2017 GTI Meet)에서 전세계 20만명의 GTI 팬들이 참여한 가운데 향후 출시를 앞둔 다양한 GTI 모델들을 세계 최초로 공개했다.

뵈르테제 GTI 축제에서 세계 최초로 공개된 첫번째 모델은 초소형 모델인 업!(up!)의 고성능 버전인 '업! GTI' 모델. 양산 직전의 프로토타입 모델인 업! GTI의 최대 출력은 115마력으로 이는 1976년 출시됐던 오리지널GTI 모델(110마력)의 오마주다.

2018년부터 양산될 예정인 신형 업! GTI 모델은 1976년형 오리지널 GTI와 유사한 크기와 실내 공간을 갖췄으며 구조가 복잡하지 않은 초경량 소형 스포츠카의 대전제를 충실히 수행하는 모델이다. 최고출력 115마력 TSI 터보엔진을 장착했으며 최대토크는 200Nm, 최고속도 197km/h, 정지상태에서 시속 100km에 이르는 시간은 8.8초, 무게는 997kg에 불과하다.

Golf GTE Performance Concept /사진=폭스바겐 제공
Golf GTE Performance Concept /사진=폭스바겐 제공

또 하나의 세계 최초 공개 모델은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시스템을 탑재한 '골프 GTE 퍼포먼스 콘셉트’다. 최고출력 272마력, 최대토크는450Nm에 달한다. 다이내믹한 핸들링과 지속가능성을 동시에 추구하는 GTE의 목표를 계승하는 골프 GTE 퍼포먼스 컨셉은 최대 50km까지 순수전기 모드로 주행이 가능하다.

한편, 최초의 골프 GTI 모델은 영국 오토카가 선정한 ‘역사 상 가장 큰 영향을 미친 자동차’(The Most Influential Car of All Time)에 선정되는 영광을 누렸다.
 

박찬규
박찬규 star@mt.co.kr  | twitter facebook

바퀴, 날개달린 모든 것을 취재하는 생활사회부 모빌리티팀 박찬규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26.26하락 17.2318:03 03/05
  • 코스닥 : 923.48하락 2.7218:03 03/05
  • 원달러 : 1126.10상승 118:03 03/05
  • 두바이유 : 69.36상승 2.6218:03 03/05
  • 금 : 66.37상승 3.2618:03 03/05
  • [머니S포토] 독도지속가능이용위 입장하는 정세균 총리
  • [머니S포토] 눈물 흘리는 이용수 할머니
  • [머니S포토] 발렌타인, 자사 모델 정우성·이정재와 함께
  • [머니S포토] 정세균 "이번 추경안은 민생 치료제이자 민생 백신"
  • [머니S포토] 독도지속가능이용위 입장하는 정세균 총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