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코나, 다음달 13일 최초공개… 스펙 보니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현대차 코나, 다음달 13일 최초공개… 스펙 보니

현대자동차가 첫 글로벌 소형 SUV의 외관디자인 콘셉트를 공개하고 다음달 13일 세계 최초로 공개키로 확정했다고 30일 밝혔다.

이날 공개된 코나의 이미지는 ‘로우 앤드 와이드 스탠스’라는 디자인 콘셉트 아래 기존에 출시된 소형SUV 대비 전고는 낮춘 반면 전폭은 넓힌 것이 특징이다. 조형적인 아름다움과 함께 구조적 안정감과 전방 시야감 등을 모두 고려했다는 게 현대차 측의 설명이다.

현대차 관계자는 “전고가 너무 높으면 고속으로 주행하거나 대형차가 옆을 지나갈 때 주행안정성이 떨어지고 너무 낮으면 전방 시계성이 좋은 SUV장점이 사라져 고민했다”며 “전고를 동급 승용차보다는 높고 SUV보다 낮은 최적의 수준으로 설계했다”고 말했다.

현대차는 이와함께 티저영상을 통해 코나에 국산 SUV 최초로 ‘컴바이너(combiner) 형태의 헤드업 디스플레이(HUD)’를 장착한다는 것을 공개했다. ‘컴바이너 헤드업 디스플레이’는 기존 운전석 앞유리에 주행정보를 투사하는 헤드업 디스플레이와 달리 별도의 글라스(유리)가 운전석 계기판 뒤에서 돌출해 주행정보를 표시한다.

현대차는 코나가 한국·유럽·북미 신차 안전도 평가(NCAP)와 미국 고속도로안전보험협회(IIHS) ‘스몰 오버랩 테스트’에 대응할 수 있도록 주행 및 충돌 안정성을 대폭 강화시킨 차세대 소형SUV 플랫폼을 적용해 개발했으며 올 여름 한국을 비롯해 유럽, 북미 등 주요 선진시장에 출시할 계획이다.

 

  • 0%
  • 0%
  • 코스피 : 2437.86하락 3.4718:03 11/25
  • 코스닥 : 733.56하락 4.6618:03 11/25
  • 원달러 : 1323.70하락 4.518:03 11/25
  • 두바이유 : 81.08상승 3.4118:03 11/25
  • 금 : 1754.00상승 8.418:03 11/25
  • [머니S포토] 윤아·아이유, 화이트 드레스…'어머 천사인가'
  • [머니S포토] 베일 벗은 '롤스로이스 팬텀 시리즈 II'
  • [머니S포토] 경제6단체 "화물연대 총파업 즉각 철회해야"
  • [머니S포토] 통화정책방향 설명하는 이창용 총재
  • [머니S포토] 윤아·아이유, 화이트 드레스…'어머 천사인가'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