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S포토] 명절 단오, 시원한 청포물에 머릿결이 '짜릿'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머니S포토] 명절 단오, 시원한 청포물에 머릿결이 '짜릿'
민족고유 명절 '단오'를 맞이한 30일 서울 종로구 삼청로 국립민속박물관에서 '여름맞이, 단오' 세시행사를 개최한 가운데 어린이들이 창포물에 머리를 감고 있다.

국립민속박물관(관장 천진기)은 4대 명절 중 하나인 단오를 맞아 창포물에 머리감기, 장명루 만들기, 단오부적 찍기, 단오부채 나누기, 수리취떡 나누기 등 건강하고 시원한 여름맞이를 기원하는 세시풍속 체험장을 마련해 눈길을 끌었다.

한편 단오는 우리나라를 비롯해 중국, 일본 등에서 치르는 명절로 1년 중 양기가 가장 왕성한 날이라 하여 큰 명절로 여겨왔다. 특히 이날에는 액운을 막는 의식과 함께 신에게 제사를 지내며 사람들과 흥겨운 놀이를 통해 풍요를 기원했다.
 

임한별
임한별 hanbuil@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투데이 경제전문지 머니S 사진부 임한별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63.88상승 23.0918:01 06/22
  • 코스닥 : 1011.56상승 0.5718:01 06/22
  • 원달러 : 1131.90하락 2.818:01 06/22
  • 두바이유 : 74.90상승 1.3918:01 06/22
  • 금 : 71.79상승 0.8118:01 06/22
  • [머니S포토] 국회 대정부 질문 생각에 잠긴 '송영길'
  • [머니S포토] 국회 행안위 주재하는 서영교 위원장
  • [머니S포토] 정세균 전 국무총리 초청 왁자지껄 토론회
  • [머니S포토] 국내외 아우르는  이재명 지지 '공명포럼' 발족
  • [머니S포토] 국회 대정부 질문 생각에 잠긴 '송영길'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