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약품, 미국서 당뇨병치료제 신약 후보물질 비임상 결과 발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현대약품, 미국서 당뇨병치료제 신약 후보물질 비임상 결과 발표
현대약품이 경구용 제2형 당뇨병치료제 개발 과제에 대한 결과 발표와 함께 적극 홍보에 나설 방침이다.

‘HD-6277’은 현대약품이 지난 2013년부터 범부처와 복지부(2015년)로부터 각각 과제 지원을 받아 개발 중인 당뇨병치료제 신약 후보물질이다.

현대약품은 오는 9~13일 미국 샌디에이고에서 개최되는 미국당뇨병학회(ADA)에서 ‘HD-6277’의 우수한 효능과 혈중 농도 및 안전성에 대한 다양하고 체계적인 비임상 단계 결과를 발표할 예정이다.

ADA는 유럽당뇨병학회(EASD)와 함께 세계적으로 가장 큰 대사성 질환 관련 학회로 꼽힌다. 전세계 당뇨 전문가들과 글로벌 제약사 관계자들이 참석해 당뇨병치료와 비만 등에 대해 다양한 정보를 교류하고 발표하며 당뇨치료에 대한 가이드라인이나 지침 등을 내놓기도 한다.

현대약품은 이번 발표에서 ‘HD-6277’의 경쟁물질인 ‘파시글리팜(TAK-875)’ 대비 간 독성에 대한 안전성과 약효 우위성을 증명할 계획이다.

‘HD-6277’은 체내 인슐린 분비를 조절하는 GPR40 agonist(경구용 제2형 당뇨병치료제 개발 과제) 기전으로 이 계열 약물은 하루 한번의 복용만으로 혈당 조절 능력이 뛰어나고 저혈당과 같은 부작용이 매우 낮은 것으로 알려져 있다.

개발이 완료되면 현재 DPP-IV 억제제와 설폰요소제계 약물 중심의 제2형 당뇨병치료제시장에 큰 변화가 생길 것으로 예상된다.

김영학 현대약품 대표는 “이번 ADA 발표를 기점으로 ‘HD-6277’에 대한 지속적인 홍보를 통해 글로벌 파트너십과 기술수출 방법을 모색할 계획”이라며 “연평균 매출액의 10% 이상을 연구개발(R&D) 비용에 투자하는 등 앞으로도 신약 개발에 대한 의지와 노력을 늦추지 않겠다”고 말했다.
 

허주열
허주열 sense83@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1팀에서 유통·제약·의료분야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취재원, 독자와 신의를 지키는 기자가 되겠습니다. 많은 제보 바랍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60%
  • 40%
  • 코스피 : 3125.24하락 2.3418:01 09/24
  • 코스닥 : 1037.03상승 0.7718:01 09/24
  • 원달러 : 1176.50상승 118:01 09/24
  • 두바이유 : 77.23상승 0.7718:01 09/24
  • 금 : 74.77상승 0.6618:01 09/24
  • [머니S포토] 국회 법사위 '세종의사당' 코앞 9부능선
  • [머니S포토] 윤호중 원내대표 주재 與 최고위 회의
  • [머니S포토] 대장동 개발비리 의혹 등 국민의힘 원내책회의
  • [머니S포토] 파이팅 외치는 국민의힘 대선주자들
  • [머니S포토] 국회 법사위 '세종의사당' 코앞 9부능선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