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 성주 산불, 잔불 정리 재개… 헬기 11대·장비 22대·인력 595명 투입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경북 성주 산불. 사진은 기사 내용과 무관. /자료사진=뉴시스
경북 성주 산불. 사진은 기사 내용과 무관. /자료사진=뉴시스

5일 경북 성주군 선남면 도흥리 야산 잔불 정리 작업이 재개됐다.

산림당국과 소방당국은 이날 오전 헬기 11대, 산불 진화 차량 등 장비 22대, 산불 진화 대원 등 인력 595명을 투입해 불씨 차단에 주력 중이다.

산불은 4일 낮 12시7분쯤 발생해 임야 2㏊를 태우고 6시간여만인 오후 6시50분쯤 큰 불길이 잡혔다.

최초 화재 신고자는 도흥리 인근 공장에 있던 외국인 노동자로 산과 마당의 경계 지점에서 불이 나는 것을 보고 119에 신고한 것으로 알려졌다.

산림당국 등은 쓰레기 소각 도중 불씨가 산으로 옮겨붙은 것으로 보고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김나현
김나현 kimnahyeon@mt.co.kr  | twitter facebook

이슈팀 김나현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76.13하락 4.2518:03 08/05
  • 코스닥 : 1059.54상승 11.6118:03 08/05
  • 원달러 : 1143.70상승 0.118:03 08/05
  • 두바이유 : 70.38하락 2.0318:03 08/05
  • 금 : 71.37하락 0.5118:03 08/05
  • [머니S포토] '이재명 열린캠프, 성희롱·성폭력 예방 교육'
  • [머니S포토] K-글로벌 백신 허브화 비전·전략 발표, 단상에 선 권덕철 장관
  • [머니S포토] 윤석열·최재형·홍준표 빠진 국민의힘 대선 경선 예비후보 전체회의
  • [머니S포토]  비대면 진행된 '대학교육회복위' 첫 회의
  • [머니S포토] '이재명 열린캠프, 성희롱·성폭력 예방 교육'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