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인공제회 임원, 분양가·공사비 조작 의혹… 업무상배임 혐의 입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군인공제회. /자료사진=뉴시스
군인공제회. /자료사진=뉴시스

서울 강남경찰서는 5일 군인공제회 건설부문 투자전문임원 A씨를 특정범죄 가중처벌법 위반(업무상 배임) 혐의로 입건했다고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지난 2015년 취임 이후 쌍용건설이 법정 관리에 들어가면서 시공사가 없어진 경기 남양주시 한 아파트를 공매에 넘길 수 있도록 문서를 조작한 혐의를 받고 있다. A씨는 사업장 3.3㎡당 분양가는 약 60만원 낮추고, 공사비는 약 14만원 올리는 방식으로 이 사업장을 악성 사업장으로 보이도록 만들었다.

이후 A씨는 이사회에 사업장을 공매해야 한다고 보고하고 지인이 대표로 근무하고 있는 B건설사가 475억원에 낙찰받도록 한 혐의도 받고 있다. 경찰은 이 과정에서 매각 가격만 약 1400억원으로 평가받은 이 곳을 헐값에 넘겨 약 900억원의 손해를 끼쳤다고 판단했다.

이에 대해 군인공제회 측은 "부실채권을 매각하기 위한 공매였고 정상적인 절차를 밟았다"고 해명했다. 경찰은 A씨에 대한 구속영장을 신청하는 방안을 검토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김나현
김나현 kimnahyeon@mt.co.kr

이슈팀 김나현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209.38상승 53.8918:03 10/04
  • 코스닥 : 696.79상승 24.1418:03 10/04
  • 원달러 : 1426.50하락 3.718:03 10/04
  • 두바이유 : 88.28하락 1.2318:03 10/04
  • 금 : 1730.50상승 28.518:03 10/04
  • [머니S포토] 금감원장, '대출 만기연장·이자 상환유예' 지원 격려
  • [머니S포토] 놀이터에 접목된 공공디자인
  • [머니S포토] 박해일 '훈훈한 가을남자'(춘사영화제)
  • [머니S포토] 전문대교협 '2023 수시 전문대 입학정보 박람회' 개최
  • [머니S포토] 금감원장, '대출 만기연장·이자 상환유예' 지원 격려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