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원 메르스 의심… 두바이 다녀온 60대 여성, '음성' 판정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창원 메르스 '음성'. 사진은 본 기사와 무관함. /사진=임한별 기자
창원 메르스 '음성'. 사진은 본 기사와 무관함. /사진=임한별 기자
경남 창원시에서 메르스 의심 증상을 보여 격리됐던 60대 여성이 음성 판정을 받았다.

창원 마산보건소는 10일 오후 메르스가 의심된 최모(여·67)씨를 정밀 검사한 결과 메르스 바이러스가 검출되지 않았다고 밝혔다.

앞서 최씨는 두바이 등을 여행하고 온 뒤 열이나고 관절염 증세를 보이는 등 메르스 의심 증상을 보여 격리조치됐다.

보건당국은 최씨와 최씨를 병원으로 이송한 119구급대원 등을 대상으로 한 격리조치를 해제할 예정이다.


 

김설아
김설아 sasa7088@mt.co.kr

머니S 산업1팀 재계 담당 기자.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86.25하락 17.2109:51 08/10
  • 코스닥 : 826.82하락 6.8309:51 08/10
  • 원달러 : 1308.40상승 3.809:51 08/10
  • 두바이유 : 94.31상승 0.5609:51 08/10
  • 금 : 1812.30상승 7.109:51 08/10
  • [머니S포토] 5선 주호영, 비대위 선출 직후 기자간담회 개최
  • [머니S포토] 주호영, 사실상 비대위 수락...국민의힘 화상 의총 개회
  • [머니S포토] 80년만에 폭우에 떨어져 나간 보도블럭
  • [머니S포토] 100일 앞으로 다가온 수능
  • [머니S포토] 5선 주호영, 비대위 선출 직후 기자간담회 개최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