봉준호, 손석희에 '태블릿PC 보도' 질문… "라이브 보며 짜릿했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손석희 앵커가 봉준호 감독과 15일 저녁 방송된 JTBC 뉴스룸 문화초대석에서 인터뷰를 가졌다. /자료사진=임한별 기자
손석희 앵커가 봉준호 감독과 15일 저녁 방송된 JTBC 뉴스룸 문화초대석에서 인터뷰를 가졌다. /자료사진=임한별 기자

손석희 앵커에게 봉준호 감독이 질문을 던져 화제다. 최근 신작영화 ‘옥자’로 복귀한 봉준호 감독은 15일 저녁 방송된 JTBC 뉴스룸 문화초대석에서 손석희 앵커와 인터뷰를 가졌다.

이날 영화 등에 대한 이야기를 나눈 봉준호 감독은 인터뷰 말미에 손석희 앵커에게 의외의 질문을 던져 눈길을 끌었다.

봉 감독은 마지막 인사를 앞두고 “초대 손님도 질문을 해도 되느냐”며 손 앵커에 질문을 건넸다. 손 앵커가 “물론이다”며 화답하자, 봉 감독은 “2016년, 10월24일 7시59분에 어떤 심정이었느냐”는 질문을 했다.

봉 감독이 언급한 2016년 10월24일은 JTBC 뉴스룸이 박근혜 정부의 국정농단 관련, 최순실씨 태블릿PC에 대해 처음으로 단독보도를 한 날이다.

손 앵커는 잠시 생각을 정리한 뒤 “아무 생각도 없었다. 현재 준비한 것을 보도해야 된다는 것 외에 아무 생각도 하지 않았다”며 적절한 답변을 내놨다. 봉 감독은 “그 방송을 라이브로 봤는데 짜릿한 순간이었다”며 당시 방송을 보고 느낀 소회를 전하기도 했다.

인터뷰 말미 등장한 의외의 대화에 시청자들은 큰 관심을 보였다. 특히 온라인상에서는 해당날짜를 검색하는 이들이 늘었고, 일부 팬들은 봉 감독의 이날 질문을 옥자에 담긴 정치적 메시지와 연관짓기도 했다.
 

장영락
장영락 ped1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온라인팀 장영락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89.24상승 13.0511:07 06/24
  • 코스닥 : 1011.05하락 5.4111:07 06/24
  • 원달러 : 1134.70하락 311:07 06/24
  • 두바이유 : 74.50상승 0.4211:07 06/24
  • 금 : 73.43상승 0.9111:07 06/24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최고위 회의 들어서는 이준석 대표
  • [머니S포토] 대정부질문 둘째날…주먹인사 나누는 박병석-김부겸
  • [머니S포토] 추미애 '제20대 대선 출마선언'
  • [머니S포토] 양승조 충남도지사 출판기념회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최고위 회의 들어서는 이준석 대표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