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UG 분양보증 중단… 아파트 분양 차질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머니투데이
/사진=머니투데이

주택도시보증공사(HUG)가 새 아파트단지의 분양보증을 전면 중단키로 했다. 정부의 부동산규제 시행을 앞두고 비규제지역에 청약수요가 쏠리는 것을 막기 위해서다.

16일 HUG에 따르면 이날부터 전국 분양현장의 분양보증 발급절차를 잠정 중단했다. 분양보증은 사업자가 파산 등의 사유로 계약을 이행하지 못할 경우 HUG가 분양대금 환급을 보증하는 제도다. 분양보증이 없으면 지자체의 분양승인을 받을 수 없다.

HUG는 지난해 11·3 부동산대책 발표 직전 분양보증을 중단한 바 있다. HUG 관계자는 "지금 분양보증을 받아 규제를 피하는 단지에 청약 쏠림현상이 나타날 수 있다"며 "일시적으로 중단하기로 했다"고 설명했다.

이에 따라 새 아파트단지의 분양이 차질을 빚게 될 전망이다.
 

김노향
김노향 merry@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산업2팀 김노향 기자입니다. 부동산·건설과 관련한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64.43상승 23.6413:55 06/22
  • 코스닥 : 1012.56상승 1.5713:55 06/22
  • 원달러 : 1132.90하락 1.813:55 06/22
  • 두바이유 : 74.90상승 1.3913:55 06/22
  • 금 : 71.79상승 0.8113:55 06/22
  • [머니S포토] 국내외 아우르는  이재명 지지 '공명포럼' 발족
  • [머니S포토] '택배기사 과로방지 대책 합의'
  • [머니S포토] 송영길 대표 '고심'
  • [머니S포토] 손 잡은 이준석 대표와 오세훈 시장
  • [머니S포토] 국내외 아우르는  이재명 지지 '공명포럼' 발족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