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성주 대한적십자사 회장… 임기 4개월 남기고 돌연 사임, 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김성주 대한적십자 총재 /사진=뉴스1DB
김성주 대한적십자 총재 /사진=뉴스1DB
김성주 대한적십자사 회장이 임기 4개월여를 앞두고 사의를 표명했다.

대한적십자사는 16일 "김성주 회장이 임기를 약 4개월 남기고 사임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김 회장은 사의를 표명하면서 "후임 회장이 남북 화해와 통일의 마중물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해 줬으면 좋겠다"는 뜻을 밝힌 것으로 전해졌다.  김 회장이 이임한 이후 회장직은 후임 선출 시까지 김선향 현 부회장이 대행한다.

김 회장의 구체적인 사임 배경은 명확하게 드러나지 않았지만 새 정부 출범과 관련이 있지 않겠냐는 관측이 나오고 있다. 또 성주그룹은 최근 하도급업체들에 '갑질' 의혹에 휩싸이기도 했다.

대표적인 친박(친박근혜) 인사로 꼽히는 김 회장은 박근혜정부가 들어선 지난 2014년 10월8일 대한적십자사 제28대 총재에 취임했다. 김 회장의 임기는 오는 10월 7일까지 였다.

그의 또 다른 직함은 성주그룹 회장. 그는 김수근 대성그룹 창업주의 막내딸로 집안의 도움 없이 자수성가한 ‘김성주 신화’의 주인공으로도 잘 알려져 있다. 10여년 전 그는 우려를 딛고 독일 패션브랜드 MCM을 인수해 연간 7000억원대 매출을 올리는 글로벌 브랜드로 키워냈다. 사업가로서 입지를 넓히던 그는 지난 2012년 대선 당시 돌연 박근혜 새누리당 후보의 선대위원장을 맡으며 주목받았다.

 

김설아
김설아 sasa7088@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1팀 재계 담당 기자.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40.79하락 27.1418:01 06/21
  • 코스닥 : 1010.99하락 4.8918:01 06/21
  • 원달러 : 1134.70상승 2.418:01 06/21
  • 두바이유 : 74.90상승 1.3918:01 06/21
  • 금 : 71.79상승 0.8118:01 06/21
  • [머니S포토] 도쿄올림픽 대회 준비 상황보고 등 국회 문체위
  • [머니S포토] 한미 북핵 수석대표 협의 전 기념촬영
  • [머니S포토] 김부겸 국무총리, 아동학대 대응 현장 간담회 발언
  • [머니S포토] 화상 기자간담회 차 입장하는 박병석 의장
  • [머니S포토] 도쿄올림픽 대회 준비 상황보고 등 국회 문체위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