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일 '통일총리' 헬무트 콜 87세로 별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헬무트 콜 독일 전 총리가 2003년 1월8일 베를린 파리저 광장에 위치한 브란덴부르크 문 앞에 서 있는 모습./사진=AP/뉴시스
헬무트 콜 독일 전 총리가 2003년 1월8일 베를린 파리저 광장에 위치한 브란덴부르크 문 앞에 서 있는 모습./사진=AP/뉴시스

헬무트 콜 전 독일 총리가 16일(현지시간) 별세했다. AP 통신 등에 따르면 콜 전 총리는 루트비히스하펜에 있는 자택에서 87세의 나이로 세상을 떠났다.

콜 전 총리는 독일 역사상 민주적으로 선출된 총리 가운데 최장수 총리를 지냈고 베를린 장벽 붕괴 이후 독일 통일을 주도한 인물이다.

콜 전 총리는 1982년부터 1998년까지 16년간 독일 총리로 재임하며 냉전시대의 종말을 지켜봤다. 1990년에는 동서독 통일을 주도한 바 있다.

콜 총리는 1930년 루트비히스하펜의 가난한 가정에서 태어나 프랑크푸르트대학과 하이델베르크대학에서 공부했고 기독민주당 청년당원으로 활동하다 1969년 39세의 젊은 나이로 라인란트팔츠 주지사로 당선된 이후 1982년 서독 총리에 올랐다.

콜 총리는 독일의 통화를 마르크에서 유로로 바꾸는 등 유럽연합(EU)을 구성하는데도 주요한 역할을 했다. 그는 키 190센티미터에 130킬러그램 이상의 몸무게의 거구로 잘 알려졌다.

독일 기독민주연합당은 트위터에 "우리는 슬픔에 빠져있다 #평화롭게 잠들다(RIP)#헬무트콜"이라고 애도를 표했다.
 

  • 0%
  • 0%
  • 코스피 : 2596.58하락 7.6618:03 05/16
  • 코스닥 : 856.25상승 3.1718:03 05/16
  • 원달러 : 1284.10하락 0.118:03 05/16
  • 두바이유 : 106.65상승 3.8418:03 05/16
  • 금 : 1807.40하락 16.418:03 05/16
  • [머니S포토] 5.18 단체 만난 국민의힘 '권성동'
  • [머니S포토] 자문위원회 중간보고 하는 심영섭 교수
  • [머니S포토] 국회 행안위, 인사 나누는 행안부 장관·경찰청장
  • [머니S포토] 송영길 "임차인 전부 재정착할 수 있게 만들겠다"
  • [머니S포토] 5.18 단체 만난 국민의힘 '권성동'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