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건설, 부산 하수관로정비 7단계 사업 우선협상대상자 선정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부산광역시 하수관로정비 사업 단계별 위치도. /사진=롯데건설
부산광역시 하수관로정비 사업 단계별 위치도. /사진=롯데건설
롯데건설 컨소시엄이 지난 21일 부산시 하수관로 정비 BTL 7단계 사업의 우선협상대상자에 선정됐다.

롯데건설은 7단계 사업 수주를 위해 60%의 지분을 갖고 지역사인 삼미(20%), 성림(10%), 일성(10%)과 함께 컨소시엄을 구성해 입찰에 참여했다.

부산시는 지난 2011년 하수관로정비 사업 1단계 감전분구를 기점으로 마지막 7단계인 전포·범천·문현분구까지 사업을 진행했다. 이미 1·3·4·5 단계 사업에 참여한 롯데건설이 마지막 7단계의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됨에 따라 부산시 하수관로 정비사업의 대부분을 담당하게 됐다.

이번 사업은 부산 진·동·남구 일원의 하수관로 87.2km, 배수설비 1만478개소 등을 정비한다. 착공은 내년 초로 예상되며 추정 공사 기간은 36개월이다. 운영은 준공일로부터 20년 동안 이뤄진다. 총사업비는 851억원이며 이중 공사비는 778억원이다.
 

김창성
김창성 solrali@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김창성 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23.61하락 6.4809:45 09/17
  • 코스닥 : 1035.88하락 3.5509:45 09/17
  • 원달러 : 1179.20상승 7.409:45 09/17
  • 두바이유 : 75.67상승 0.2109:45 09/17
  • 금 : 73.09상승 0.8309:45 09/17
  • [머니S포토] 野 잠룡 유승민, 이준석 대표 면담
  • [머니S포토] 국민의힘 대선주자들 첫 TV토론
  • [머니S포토] 국회 본회의,日 군함도 역사왜곡 규탄 결의안, 만장일치 '가결'
  • [머니S포토] 금융위원장·금융협회장 간담회
  • [머니S포토] 野 잠룡 유승민, 이준석 대표 면담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