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전남 창업지원기관, '스타 창업벤처기업 육성' 손 잡았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광주·전남지역 스타 창업벤처기업 육성을 위해 관내 주요 창업지원기관이 머리를 맞댔다.

광주·전남지방중소기업청은 22일 중소기업 진흥공단 호남연수원에서 관내 주요 13개 창업지원기관 임직원(50여명)을 대상으로 ‘광주·전남 창업지원기관 컨퍼런스’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광주·전남지역 창업벤처 활성화를 위해 마련된 이번 행사에서 참석자들은 지역 스타 창업벤처기업을 함께 육성하는데 힘을 모으기로 다짐했다.

1·2부로 나눠 진행된 행사 1부에서는 청년창업사관학교(중소기업진흥공단)의 창업성공패키지 사업 소개와 그간 지원된 우수사례 발표, 청년사관학교를 졸업한 ‘㈜비에이에너지’ 강태형 대표의 에너지 절감과 건축공정을 대폭 간소화한 2중 복합 판넬 창업 성공사례 발표가 진행됐다.  

이어 순천대학교(창업선도대학)의 창업지원 사례 발표와 같은 프로그램을 활용해 LED 제품 창업에 성공한 ‘브레이크 더 룰스’ 김상법 대표의 사례발표가 이어지는 등 지역내 우수 창업 성공노하우를 공유하는 시간을 가졌다. 

2부에서는 광주전남지역 창업벤처 생태계 활성화를 위해 스타벤처 기업 육성방안을 주제로 창업지원 기관간 역할과 지원방안을 모색하는 토론회가 이어졌다. 

이 자리에서 창업지원기관들은 지역의 벤처 및 투자 활성화의 필요성에 적극 공감하고 지역 스타 창업벤처기업 발굴에 온 힘을 모으기로 했으며, 공동으로 유망 글로벌 스타기업 후보군을 발굴해 관리하고, 이중 20개사를 선정해 창업지원 사업과 글로벌 진출지원 등을 함께 추진키로 했다. 

또한 지속적인 창업벤처 분위기 확산을 위해 하반기에도 통합 창업지원기관 워크숍을 개최하고, 매월 실무협의회를 통해 각 기관들과 세부계획 및 협력방안을 조정하는 등 긴밀한 협조 체계도 유지하기로 했다.

김진형 광주전남지방중소기업청장은 “벤처투자를 받은 창업기업의 고용 증가율이 4~20%로 일반 중소기업보다 최고 4배가 높은 것에서 볼 수 있듯이, 지역내 우수 창업벤처기업을 발굴·육성하는 일은 지금 우리지역 경제활성화와 일자리창출에 핵심 기능이다”고 강조하며 “광주전남중소기업청과 지역 내 창업지원기관과 협력하여 유망한 창업벤처기업들을 발굴하고 글로벌 스타기업으로 도약할 수 있도록 모든 역량을 함께 모으자”고 당부했다.
 

광주=이재호
광주=이재호 jaeho5259@mt.co.kr  | twitter facebook

광주전남지역 경제 소식을 빠르고 정확하게 독자 여러분께 전달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42.65상승 5.7915:30 07/29
  • 코스닥 : 1044.13상승 8.4515:30 07/29
  • 원달러 : 1146.50하락 8.115:30 07/29
  • 두바이유 : 73.87상승 0.3515:30 07/29
  • 금 : 72.82하락 0.215:30 07/29
  • [머니S포토] 버스운수노동자 만난 與 잠룡 정세균
  • [머니S포토] 野 잠룡 윤석열, 1인시위 정진석 의원 격려 방문
  • [머니S포토] 2호 공약 발표한 추미애 "2000억 규모 청년평화기금 설치…'남북청년 교류 확대'
  • [머니S포토] 원희룡 제주지사 '주택공약 발표'
  • [머니S포토] 버스운수노동자 만난 與 잠룡 정세균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