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효리 “아이유는 포스트 이효리… 자신만의 색 갖고 있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이효리가 "진정한 포스트 이효리는 아이유인 것 같다"고 밝혔다.

이효리 “아이유는 포스트 이효리… 자신만의 색 갖고 있다”

이효리는 오늘(4일) 오후 2시 서울 건국대학교 새천년관 대공연장에서 정규 6집 '블랙' 쇼케이스를 개최했다.

이효리는 지난 2013년 5월 발매한 정규 5집 'MONOCHROME'(모노크롬) 이후 4년 만에 키위미디어그룹의 김형석 회장의 손을 잡고 컴백했다.

정규 6집 'Black'(블랙)으로 돌아온 이효리가 제주 생활을 하는 동안 많은 후배들이 '포스트 이효리'라는 이름으로 등장했다. 이에 대해 이효리는 "예전에 제게 포스트 엄정화, 포스트 김완선이라는 말을 하면 크게 와닿지는 않았다. 엄정화는 엄정화일 뿐이다"라며 "'포스트 누구'라는 것은 옛날 식의 생각인 것 같다. 워낙 다양하고 개성있는 친구들이 많으니 그 매력을 봐주면 새로 치고 올라올 것 같다"라고 말했다.

이어 "굳이 '포스트'를 붙인다면 아이유가 포스트 이효리 같다. 섹시한 모습이 닮았다기보다 자신만의 색을 가지고 음악적으로 자신의 파이를 구축하는 모습이 '포스트'를 붙인다면 아이유라고 생각한다"라고 밝혔다.

그는 4년만에 컴백, 염려스러운 점에 대해 "팬들이 올까 싶다. 시집도 가고 했을텐데. 그동안 팬미팅도 했으면 좋았을텐데 그동안 팬들에게 무심했다. 시골에 확 내려가서. 아무래도 여자 연예인이다보니까 비주얼적으로도 괜찮을까 싶었다. 예쁜 후배들도 많은데. 그런 사소한 걱정이 많았다"고 털어놨다.

또 이효리는 '블랙'을 소개하며 "내 안에는 어두운 면과 슬픈 마음들이 있다. 항상 한쪽면만 사랑 받는 것이 서글픈 마음이 들었다. 어쨌든 내 밝은 면만 부각시키기 보다는 나를 내던지고 싶은 마음으로 곡을 만들었다"고 말했다.

한편 이효리는 지난 2013년 5월 발표한 정규 5집 '모노크롬' 이후 약 4년만에 총 10곡이 수록된 '블랙'으로 컴백했다. 이 앨범은 이효리가 지난해 11월 프로듀서 김형석이 수장으로 있는 키위미디어그룹의 레이블 케이튠 콜렉티브에서 발표하는 첫 앨범이다.

이효리는 오는 5일 MBC 뮤직 '쇼 챔피언'을 통해 첫 컴백 무대를 펼친다.

사진. 임한별 기자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92.66상승 78.7318:03 01/19
  • 코스닥 : 957.75상승 13.0818:03 01/19
  • 원달러 : 1102.90하락 118:03 01/19
  • 두바이유 : 54.75하락 0.3518:03 01/19
  • 금 : 54.19하락 1.218:03 01/19
  • [머니S포토] 2021 중소기업인 신년인사회
  • [머니S포토] 안철수 "국민의힘 입당은 불가, 개방형 경선 제안"
  • [머니S포토] 온택트 정책워크숍, 손인사하는 주호영
  • [머니S포토] 보고 또 보고, 공용 편의용품 살피는 우상호 의원
  • [머니S포토] 2021 중소기업인 신년인사회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