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연] 적자생존의 민낯

연극 <글로리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공연] 적자생존의 민낯
연극 <글로리아>는 직장인의 회사생활을 풍자 가득한 대사로 무대에서 보여준다. 작품 속 주인공 ‘글로리아’는 이 사무실에서 가장 오래 근무했지만 존재감이 없는 장기근속 카피부 직원이다. 그러던 어느 날 글로리아가 갑자기 사라진다. 이후 직원들 사이에서 글로리아가 관심거리로 떠오른다. 급기야 직원들은 그녀의 평범함을 이상함으로 몰아가며 무참히 짓밟는다. 이 작품은 살아남기 급급한 전쟁 같은 직장 내 약육강식의 삭막함을 블랙유머를 동반한 리듬으로 풀어내며 인간의 밑바닥에 깔린 본성을 다루는 데까지 나아간다. 소외된 인물을 이용하고 밀어내는 타인의 모습은 동시대를 살아가는 우리에게 충격과 공감을 불러일으킨다.

일시 7월14일~8월13일
장소 아트원씨어터 3관

☞ 본 기사는 <머니S> 제496호(2017년 7월12~18일)에 실린 기사입니다.
 

박효선
박효선 rahs1351@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증권팀 박효선입니다. 많은 격려와 질책의 말씀 부탁드리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43.49하락 39.523:59 03/04
  • 코스닥 : 926.20하락 4.623:59 03/04
  • 원달러 : 1125.10상승 4.823:59 03/04
  • 두바이유 : 64.07상승 1.3723:59 03/04
  • 금 : 63.11상승 1.6723:59 03/04
  • [머니S포토] 전국 법원장 화상회의 입장하는 김명수 대법원장
  • [머니S포토] 정세균 국무총리, 주요 정책현안 발표
  • [머니S포토] 총장 사의 윤석열, 대검 마지막 출근길
  • [머니S포토] 코로나19 백신 접종 준비하는 의료진
  • [머니S포토] 전국 법원장 화상회의 입장하는 김명수 대법원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