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용병 신한금융 회장, '2020 비전 공감' 소통의 장 마련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조용병 신한금융그룹 회장이 10일 여의도 신한금융투자 본사에서 개최한 '신한 2020 비전공감' 행사에서 그룹사 직원 300명에게 2020프로젝트에 대해 설명하고 있다./사진=신한금융
조용병 신한금융그룹 회장이 10일 여의도 신한금융투자 본사에서 개최한 '신한 2020 비전공감' 행사에서 그룹사 직원 300명에게 2020프로젝트에 대해 설명하고 있다./사진=신한금융

조용병 신한금융그룹 회장이 10일 그룹사 직원 300여명과 만나 소통 행사를 열고 "실패를 두려워하지 말고 2020프로젝트 실천에 앞장서 달라"고 당부했다.

이날 조 회장은 서울 여의도 신한금융투자 본사에서 마련된 '조용병 회장과 함께하는 신한 2020 비전 공감' 행사를 통해 "2020프로젝트가 앞으로 많은 어려움과 시행착오를 겪게 될 것이지만 그 경험을 토대로 계속 도전해 나간다면 아시아 리딩금융그룹으로 도약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2020 프로젝트'는 그룹 비전인 '월드 클래스 금융그룹(World Class Financial Group)'을 달성하기 위해 조 회장이 중장기 전략으로 내세운 과제다.

그룹의 1등 역량을 확대하고 각 자회사별 차별화된 1등 사업영역 개력을 위한 프로젝트로 2020년까지 아시아 리딩금융그룹으로 도약하겠다는 의미를 담고 있다.

이번 행사는 조 회장이 그룹의 2020년 중기 지향점과 현재 전 그룹사가 추진 중인 2020 프로젝트에 대해 직접 설명하고 최고경영자(CEO)와 직원 간의 격의 없는 커뮤니케이션을 위해 마련됐다.

이날 행사는 조 회장이 직접 진행한 토크콘서트 방식의 자유로운 질의 및 응답, 2020 신한 비전맵 퍼즐 제작 퍼포먼스, 오찬 간담회 등 프로그램으로 진행됐다. 직원들 스스로의 각오를 적은 퍼즐을 하나로 모아 2020 신한 비전맵을 완성시킴으로써 2020프로젝트의 성공을 위한 의지를 함께 다졌다.

조 회장은 지난 4월부터 그룹경영회의를 통해 매월 도서를 선정, 책을 읽고 토론하는 3선(先見,先決,先行) 세션을 만들어 각 그룹사 CEO들과도 소통 강화에 노력하고 있다. 앞으로 사내 방송, 경영설명회 등을 통해 직원과의 소통 시간을 지속적으로 가질 예정이다.
 

이남의
이남의 namy85@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금융팀 이남의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998.17하락 45.3209:16 03/05
  • 코스닥 : 912.84하락 13.3609:16 03/05
  • 원달러 : 1131.80상승 6.709:16 03/05
  • 두바이유 : 66.74상승 2.6709:16 03/05
  • 금 : 63.11상승 1.6709:16 03/05
  • [머니S포토] 'LH 직원투기 의혹' 이낙연 대표에게 문책 당한 변창흠 장관
  • [머니S포토] 코로나19 중대본 입장하는 '정세균'
  • [머니S포토] 전국 법원장 화상회의 입장하는 김명수 대법원장
  • [머니S포토] 정세균 국무총리, 주요 정책현안 발표
  • [머니S포토] 'LH 직원투기 의혹' 이낙연 대표에게 문책 당한 변창흠 장관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