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징주] 한화갤러리아타임월드, 면세점 선정 특혜 논란에 '약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면세점 선정 특혜 논란에 휩싸인 한화갤러리아타임월드의 주가가 약세다.

12일 코스피시장에서 오전 9시25분 기준 한화갤러리아타임월드는 전 거래일 종가 대비 1050원(3.38%) 하락한 3만원에 거래 중이다. 이날 코스피가 상승세를 보이는 가운데 한화갤러리아타임월드 주가는 개장과 동시에 2만9550원까지 하락하며 52주 신저가를 기록하기도 했다.

지난 11일 감사원은 관세청에 대한 감사 결과, 박근혜정부 면세점 사업자 선정과정에서 청와대 지시로 근거자료를왜곡해 서울지역 시내면세점 특허 발급을 추진했다고 밝혔다. 2015년 7월 면세점 특허 발급 당시 한화갤러리아타임월드가 실제보다 240점 많은 점수를 받아 면세점사업자로 선정된 것이 감사 결과 밝혀지며 주가가 급락세를 보인 것으로 풀이된다.
 

김수정
김수정 superb@mt.co.kr

안녕하세요. 증권팀 김수정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32.64하락 45.3518:03 06/30
  • 코스닥 : 745.44하락 16.9118:03 06/30
  • 원달러 : 1298.40하락 0.618:03 06/30
  • 두바이유 : 114.22상승 1.0118:03 06/30
  • 금 : 1817.50하락 3.718:03 06/30
  • [머니S포토] 위너 송민호, 느낌 살린 패션 감각 딱!
  • [머니S포토] 박홍근 "의장선출 전까지 협상의 문 열려 있다"
  • [머니S포토] 조주완 "LG전자, 고객 경험 중심으로 패러다임 선도"
  • [머니S포토] 이복현 금감원장, 취임 이후 보험업 상견례
  • [머니S포토] 위너 송민호, 느낌 살린 패션 감각 딱!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