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 상반기 아파트 매매·전셋값 상승폭 둔화… 전남은 확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광주지역 올해 상반기 아파트 매매·전세가격 상승폭은 2년 연속 둔화된 반면 전남은 전년에 비해 확대된 것으로 나타났다.

12일 한국감정원이 발표한 ‘2017년 상반기 부동시시장 동향 및 하반기 전망’에 따르면 지난 6월 현재 전국 주택매매가격은 전년대비 0.6%, 아파트 매매가격은 0.4% 상승했다.

광주지역 주택 매매가격은 0.3% 상승해 전년과 보합을, 아파트 매매가격은 0.1% 상승했다.

광주 아파트 매매가격은 2015년 6월 4.6%의 상승률을 보이다 2016년 0.2%, 올 상반기는 0.1%로 2년 연속 상승폭이 둔화됐다.

전국 주택 및 아파트 전세가격 상승률은 각각 0.4% 상승한 가운데 광주지역 주택 및 아파트 전세가격은 각각 0.6% 상승했다.

광주 전세가격 상승률 역시 2015년 6월 4.7%, 2016년 0.8%, 2017년 상반기 0.6% 올라 상승폭은 2년 연속 둔화됐다.

하지만 광주지역 매매·전세가격지수는 최고점(2017년 5월 1.71·1.88%) 수준(99.90%)을 유지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전남지역 상반기 주택 및 아파트 매매가격은 1.0·0.9% 올라 전년도 같은 달 0.4·0.7%에 비해 상승폭이 확대됐다.

주택 및 아파트 전세가격도 0.7·1.0% 상승해 전년도 같은 달 0.5·0.6%보다 상승폭이 커졌다.

광주·전남지역 지가도 상승(1.51·1.5%)한 가운데 KTX광주송정역의 지가는 서울역(1.3%)을 비롯한 전국 13개 KTX역세권 가운데 가장 높았다.

광주·전남 오피스·집합상가 투자수익률은 전국 평균을 하회했다.

오피스 전국 평균 투자수익률은 1.55%를 기록한 가운데  광주는 1.02, 전남은 1.18%에 그쳤고, 중대형 상가 투자수익률은 광주는 1.41. 전남은 1.39%로 전국 평균(1.53%)을 밑돌았다.

소규모 상가 투자수익률은 광주는 1.47%로 전국 평균(1.41%)을 웃돌았으나 전남은 1.39%로 낮았다.

한편 올 하반기 주택 매매시장은 국내 기준금리 인상 가능성이 높아지고 6·19 부동산 대책 및 8월 예정된 가계부채종합대책 등 정부의 금융규제가 강화되고 가격조정이 예상돼 관망세를 보일 것으로 전망된 가운데 하반기 집중돼있는 입주예정 물량은 지방 매매시장의 하방위험요인으로 작용해 수도권과 지방의 양극화 현상은 점차 심화할 것으로 전망됐다.

전세시장은 매매시장의 관망세가 유지되면서 반사효과로 전세수요 증가가 예상되나 신규공급이 이어지면서 임대시장은 하반기도 큰 폭의 상승 없이 안정세를 보일 것으로 한국감정원은 내다봤다.
 

광주=이재호
광주=이재호 jaeho5259@mt.co.kr

광주전남지역 경제 소식을 빠르고 정확하게 독자 여러분께 전달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38.05상승 25.618:01 05/27
  • 코스닥 : 873.97상승 2.5418:01 05/27
  • 원달러 : 1256.20하락 10.818:01 05/27
  • 두바이유 : 112.36상승 3.4318:01 05/27
  • 금 : 1851.30상승 3.718:01 05/27
  • [머니S포토] 5대금융지주 회장단과 인사 나누는 추경호 부총리
  • [머니S포토] 사전투표 첫날, 투표소 찾은 '이재명'
  • [머니S포토] 사전투표 참여한 안철수 성남 분당갑 후보자
  • [머니S포토] 송영길·오세훈, 사전투표 참여…'서울 표심은?'
  • [머니S포토] 5대금융지주 회장단과 인사 나누는 추경호 부총리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