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징주] 한화갤러리아타임월드, 특혜 논란에 연일 '약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면세점 특혜 논란에 휩싸인 한화갤러리아타임월드가 신용등급 하향 전망에 연일 약세다.

14일 오전 9시57분 기준 코스피시장에서 한화갤러리아타임월드는 전 거래일 종가보다 700원(2.41%) 하락한 2만8350원에 거래됐다.

지난 12일 나이스신용평가는 한화갤러리아타임월드의 장기신용등급 전망을 ‘안정적’에서 ‘부정적’으로 하향조정했다. 신규면세점 출점 고정비 부담 확대로 영업 수익성이 떨어졌고 시내면세점사업의 경쟁 심화에 따른 사업 안정성 저하로 인한 수익성 회복이 지연될 전망 때문이다.

앞서 지난 11일 감사원에 따르면 박근혜정부가 면세점 사업자 선정 과정에서 자료를 왜곡해 1차 선정에서 한화갤러리아타임월드에게 신규 면세점 특허권을 준 것으로 알려졌다.
 

김수정
김수정 superb@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증권팀 김수정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44.59상승 7.7315:21 07/29
  • 코스닥 : 1044.20상승 8.5215:21 07/29
  • 원달러 : 1146.30하락 8.315:21 07/29
  • 두바이유 : 73.87상승 0.3515:21 07/29
  • 금 : 72.82하락 0.215:21 07/29
  • [머니S포토] 버스운수노동자 만난 與 잠룡 정세균
  • [머니S포토] 野 잠룡 윤석열, 1인시위 정진석 의원 격려 방문
  • [머니S포토] 2호 공약 발표한 추미애 "2000억 규모 청년평화기금 설치…'남북청년 교류 확대'
  • [머니S포토] 원희룡 제주지사 '주택공약 발표'
  • [머니S포토] 버스운수노동자 만난 與 잠룡 정세균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