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예린,"팬분들께 죄송" 의미심장 글 게재 후 SNS 폐쇄… 무슨 일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가수 백예린이 SNS 계정을 삭제한 가운데, 그가 남긴 마지막 게시글에서 소속사와의 갈등을 드러냈다. 

백예린,"팬분들께 죄송" 의미심장 글 게재 후 SNS 폐쇄… 무슨 일이?

백예린은 지난 1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좋은 노래 써둔거 많은데, 앨범 좀 내고 싶다 기다려주는 사람들도 많은데 하지만 나는 여기 어른들이 너무 웃기고 무서워 우웩”이라며, 한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이후, 팬들이 걱정하며, 위로의 글을 남기자, “당분간 인스타 없애려구요! 팬분들께는 죄송합니다”라는 말로 시작한 장문의 글을 게재하며, 인스타그램 계정을 탈퇴했다.

그는 "웹사이트 댓글들 물론 그런것들 보면 안되지만 봐버렸네요. 허위사실들이 너무 많아서요. 여러 일들이 있었지만 특정 언니팬과 친하게 지내서 큰 실망을 안겨드렸을 때에도 전 크게 반성하고 있었고, 반성문도 제가 몇시간을 고치고 또 고쳐서 상처받은 분들께 또 상처가 되지 않도록 분명히 올렸던 사실이 있다"고 말했다.

이어 "지금도 정말 죄송한 마음이 있다. 그 이후의 그들이 얘기하는 '논란'들은 제가 한 일들을 의도적으로 부정적인 시선에서 보거나 특정게시물 일부를 올려 악의성 루머를 퍼뜨린 사실들미며 '걔가 그랬대' '논란 많네' 라고 누군가 기정사실화 할 순 없는 것이라고 생각한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지민이와 관련된 얘기들도 15&도 전 제 음악적인 의견을 낸 적이 없으며 순전히 저만의 이익을 위해 지민이와 다른 사람들을 대하지 않았다. 그들이 생각하기에 굳이 감정소비하지 않아도 될, 하찮고 인성이 나쁜 저라는 존재에게 왜 미움과 싫음을 표현해서 상처를 줘야하는지 잘 이해할 순 없지만 저는 제가 사과드릴 부분은 분명 사과를 드렸다"고 설명했다.

백예린은 "그 일로 상심이 크셨을 팬들께도 아직도 미안한 마음이 크다. 제가 의도하지도 않은 여러가지 악의성 소문들에 불안해서 잠도 잘 못잘 때가 있다. 그래도 기다려주시고 음악을 좋아해주시고 신경써주시는 팬분들께 늘 고맙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누구보다 노래하는 걸 좋아하는 사람으로써 혼자 노래하는 게 아닌 힘이 될 수 있는 사람이면 좋겠다고 생각하는데 터무니없는 글들이 저보다 팬분들을 더 아프게 하는것 같다. 미안하다"며 "제가 하지 않은 일들에 대해선 사과드리지 않을거다. 고맙다"고 덧붙였다.

사진. JYP엔터테인먼트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98.84상승 0.2218:01 04/19
  • 코스닥 : 1029.46상승 7.8418:01 04/19
  • 원달러 : 1117.20상승 0.918:01 04/19
  • 두바이유 : 66.77하락 0.1718:01 04/19
  • 금 : 65.12상승 0.9518:01 04/19
  • [머니S포토] 정치·외교·통일·안보 분야 대정부질문 출석한 국무위원들
  • [머니S포토] 박병석 의장 예방한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단
  • [머니S포토] 4.19 민주묘지 찾은 시민들
  • [머니S포토] 김부겸 "국민에게 도움 주는 정책 새로운 입장 밝힐것"
  • [머니S포토] 정치·외교·통일·안보 분야 대정부질문 출석한 국무위원들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