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S토리] 포항제철소, 녹슬지 않는 '러브하우스' 선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스틸하우스 구룡포. /사진제공=포스코
스틸하우스 구룡포. /사진제공=포스코
포스코 포항제철소가 지난 20일 포항시 남구 구룡포읍과 북구 신광면의 저소득층 가정에 스틸하우스 두채를 무상 기부했다.

스틸하우스 기부사업은 포스코가 소외계층의 거주안정을 돕기 위해 추진하는 주택지원사업이다. 지난 2009년부터 지금까지 전국 20여개 도시에 총 27채의 스틸하우스를 기부했다. 이날 포스코는 포항시 남구와 북구 2곳을 포함해 인천광역시 중구, 전남 보성군 벌교읍, 광양시 옥룡면 등 총 다섯곳에 스틸하우스를 건축해 전달했다.

포항지역에선 앞서 2009년과 2010년, 2016년에 각각 한채씩 지은 데 이어 올해 두곳을 더 지으며 총 다섯채의 스틸하우스를 공급했다. 이번에 지어진 스틸하우스는 기초수급자 2가구에 제공된다. 대상자 선정 및 지원에는 포항시와 기아대책, 사회복지공동모금회 등이 협력했다.

이날 구룡포읍에서 열린 준공행사에는 포항제철소 안동일 소장과 이점식 포항남구청장, 이정호 경북도의원을 비롯해 서재원 포항시의원, 박원진 기아대책대구경북본부장 등 관계자 50여명이 참석했다. 수혜가정에 지원된 스틸하우스는 방 2개, 주방 겸 거실, 욕실로 구성된 약 43㎡(13평) 규모의 주택이다. 포스코가 자체 기술로 개발한 고내식 건축자재 ‘포스맥’(PosMAC) 제품을 외장재로 사용해 그 의미를 더했다.

포스맥은 아연, 알루미늄, 마그네슘을 섞어 만든 초고내식 합금도금강판으로 기존의 용융아연도금 강판에 비해 5배 이상 부식에 강해 일명 '녹슬지 않는 철'로 통한다.

포항지역의 스틸하우스 건설에는 포스코 대학생봉사단인 비욘드 11기 단원 40명이 참여했다. 이들은 지난달 12일부터 이달 20일까지 무더위 속에서 땀을 흘리며 건축 봉사활동을 펼쳤다. 이번에 구룡포 스틸하우스에 입주하는 이귀분씨(84세)는 “지붕과 벽체가 태풍에 부서진 이후 수리할 엄두를 못내고 있었는데 포스코와 대학생들이 튼튼하고 쾌적한 집을 마련해줘서 진심으로 감사하다"고 전했다.

[머니S토리] 포항제철소, 녹슬지 않는 '러브하우스' 선물

이날 준공식에 참석한 안동일 소장은 축사를 통해 “포스코의 기술력과 대학생봉사단 비욘드 11기의 소중한 땀과 사랑으로 지어진 뜻깊은 보금자리를 주거환경이 열악한 지역 가정에 전하게 되어 기쁘다”며 “앞으로도 회사의 고유역량과 임직원의 재능을 활용해 지역 이웃에게 꼭 필요한 나눔활동을 지속적으로 실천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포항제철소는 최근 포항지역 장애인협회인 뇌병변장애인협회와 농아인협회에 각각 업무용 경차 1대씩을 기부해 직원들이 장애인가정 방문 시 활용할 수 있도록 지원했다.

☞ 본 기사는 <머니S> 제498호(2017년 7월26일~8월1일)에 실린 기사입니다.
 

  • 0%
  • 0%
  • 코스피 : 3015.40하락 28.0914:17 03/05
  • 코스닥 : 918.22하락 7.9814:17 03/05
  • 원달러 : 1127.30상승 2.214:17 03/05
  • 두바이유 : 66.74상승 2.6714:17 03/05
  • 금 : 63.11상승 1.6714:17 03/05
  • [머니S포토] 발렌타인, 자사 모델 정우성·이정재와 함께
  • [머니S포토] 정세균 "이번 추경안은 민생 치료제이자 민생 백신"
  • [머니S포토] 이낙연 "윤석열 사퇴, 상식적이지 않은 뜬금없는 처신"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의총 참석한 오세훈-박형준 시장 후보
  • [머니S포토] 발렌타인, 자사 모델 정우성·이정재와 함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