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직 판사’의 어긋난 일탈, 지하철 ‘몰카’ 촬영 혐의 입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서울의 한 지방법원에서 근무하는 현직 판사 A씨(31)가 지하철에서 여성의 신체를 몰래 촬영한 혐의로 검찰에 송치됐다. A씨는 야당 소속 현직 국회의원의 아들로 알려졌다.

지난 21일 서울지방경찰청 지하철경찰대는 A씨를 성폭력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위반 혐의로 불구속 입건해 조사한 뒤 검찰에 넘겼다고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지난 17일 밤 10시쯤 서울 지하철 4호선 열차 안에서 앞에 서 있던 여성의 신체를 몰래 스마트폰으로 촬영했다.

/사진=이미지투데이
/사진=이미지투데이
피해 여성은 당시 촬영사실을 알아차리지 못했지만 A씨의 범죄 사실을 목격한 한 남성이 제압해 경찰에 신고했으며 뒤늦게 사실을 알게 된 피해자도 A씨의 처벌을 원한다고 밝혔다.

A씨는 경찰 조사과정에서 “스마트폰 애플리케이션이 오작동 돼 사진이 촬영됐다”고 주장하며 혐의를 부인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 관계자는 “A씨의 혐의를 조사한 후 불구속 기소의견으로 검찰에 송치했다”고 밝혔다.
 

허주열
허주열 sense83@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1팀에서 유통·제약·의료분야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취재원, 독자와 신의를 지키는 기자가 되겠습니다. 많은 제보 바랍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34.52하락 18.815:32 05/17
  • 코스닥 : 962.50하락 4.2215:32 05/17
  • 원달러 : 1134.80상승 6.215:32 05/17
  • 두바이유 : 68.71상승 1.6615:32 05/17
  • 금 : 65.26하락 1.315:32 05/17
  • [머니S포토] 김부겸 국무총리, 송영길 민주당 대표 예방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부동산 정책현안 점검
  • [머니S포토] 중소기업중앙회 찾은 문승욱 산업통상자원부 장관
  • [머니S포토] 박병석 의장 예방한 김부겸 총리 "잘부탁드립니다"
  • [머니S포토] 김부겸 국무총리, 송영길 민주당 대표 예방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