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경기북부 호우주의보… '천둥·번개' 동반한 장맛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23일 오전 서울 종각역 인근에서 폭우가 내리자 차량들이 불을 켜고 운행하고 있다./사진=뉴스1DB
23일 오전 서울 종각역 인근에서 폭우가 내리자 차량들이 불을 켜고 운행하고 있다./사진=뉴스1DB

서울과 경기북부, 강원영서북부에 호의주의보가 발효 중이다. 오늘 남부지방 폭염은 계속될 것으로 예보됐다.

23일 기상청에 따르면 오전 7시부터 낮 사이에 천둥·번개를 동반한 시간당 30㎜ 이상의 매우 강한 비가 내린다. 경기북부와 강원영서에는 20~70mm, 많이 내리는 곳은 100mm 이상이 집중되겠고 그 밖의 지역은 5~40mm의 비가 내리겠다.

비가 내리는 지역은 더위가 다소 주춤하겠지만 여전히 경기남부와 충청도, 남부지방에는 폭염특보가 발효 돼 낮 최고기온이 서울 31도, 광주 34도, 대구 37도까지 치솟겠다.

장맛비는 오늘 종일 이어지다 저녁이 돼서야 그칠 것으로 전망된다. 월요일인 내일도 내륙을 중심으로 소나기가 지나겠다. 장마전선의 영향으로 화요일에도 전국에 비예보가 있다.

 

김설아
김설아 sasa7088@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1팀 재계 담당 기자.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61.66하락 47.7718:01 05/12
  • 코스닥 : 967.10하락 11.5118:01 05/12
  • 원달러 : 1124.70상승 5.118:01 05/12
  • 두바이유 : 68.55상승 0.2318:01 05/12
  • 금 : 65.54하락 1.218:01 05/12
  • [머니S포토] 최태원 회장과 악수하는 문승욱 장관
  • [머니S포토] 與 부동산 특위, 착석하는 송영길-김진표
  • [머니S포토] 총리 인준안 불발… 여당과 얘기하는 '서병수'
  • [머니S포토] 이재명 지사 "기본정책으로 공정성 회복할 것"
  • [머니S포토] 최태원 회장과 악수하는 문승욱 장관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