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EB하나은행, 해외송금서비스 '1Q Transfer' 중국까지 확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KEB하나은행
/사진=KEB하나은행

KEB하나은행은 26일부터 수취인의 휴대폰번호를 이용해 스마트폰으로 해외송금, 수취가 가능한 ‘1Q Transfer’의 서비스 지역을 중국까지 확대할 예정이라고 25일 밝혔다.

1Q Transfer는 송금 수취인의 거래 은행, 계좌번호 등을 몰라도 휴대폰번호만으로 간편하게 송금하고, 수취인은 송금 도착 문자를 받은 후 본인이 원하는 수취방법을 선택해 송금액을 수령할 수 있는 최신 핀테크형 해외송금서비스다.

지난해 필리핀을 시작으로 호주, 인도네시아, 캐나다, 영국, 우즈베키스탄, 네팔, 러시아, 미얀마, 방글라데시, 파키스탄, 인도, 카자흐스탄, 케냐, 가나까지 확대됐던 1Q Transfer의 서비스 지역에 중국까지 추가되어 전세계 총 16개 국가에서 거래 편의성과 경제성이 증대됐다.

1Q Transfer의 건당 송금수수료는 송금액이 미화 500달러 상당액 이하인 경우 5000원, 미화 500달러 상당액 초과인 경우에는 7000원이며 기존 송금방식과 달리 송금인이 송금시점에 수취인의 현지통화 수령액을 확정해 송금할 수 있다.

1회 최대 송금액은 미화 기준 1만불로, 개인간 증여성송금, 유학생/해외체재자송금 및 외국인 근로자의 급여송금 등이 가능하다.

KEB하나은행 미래금융사업부 관계자는 “중국까지1Q Transfer의 서비스 지역이 확대돼 전세계 총 16개국에서 초간편 해외송금이 가능해졌다”며 “8월 중 30여개국을 비롯해 연말까지 총 80개국 이상에서 서비스가 가능할 수 있도록 외국환거래 전문은행으로서 손님 편익 증진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밝혔다.
 

이남의
이남의 namy85@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금융팀 이남의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40.31하락 68.6818:03 01/26
  • 코스닥 : 994.00하락 5.318:03 01/26
  • 원달러 : 1106.50상승 5.818:03 01/26
  • 두바이유 : 55.88상승 0.4718:03 01/26
  • 금 : 55.41상승 0.2118:03 01/26
  • [머니S포토] 나경원 '여성일자리를 위해!'
  • [머니S포토] 택시업계 고충 듣는 오세훈
  • [머니S포토] 공수처장 임명 후 국회 찾은 '김진욱'
  • [머니S포토] 김종인-주호영, 소상공인 대책마련 간담회 입장
  • [머니S포토] 나경원 '여성일자리를 위해!'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