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전남북, 상반기 ‘패스트푸드 분쟁’ 처리 건수 급증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올해 상반기 광주·전남북지역 패스트푸드 가맹본부 관련 분쟁 처리 건수가 전년에 비해 급증한 것으로 나타났다.

25일 한국공정거래조정원에 따르면 2017년 상반기 가맹사업거래분쟁 처리 건수는 85건(전국 6.8%)으로 전년(51건) 대비 66.7% 증가했다. 이 가운데 48건의 조정이 성립돼 약 20억원의 피해구제 성과를 거뒀다. 지난해 성립건수 17건, 4억7200만원의 피해구제 성과를 크게 웃돌았다.

분야별 분쟁조정 처리 건수는 가맹사업거래 분야가 32건으로 가장 많았고, 이 가운데 허위·과장 정보제공 행위가 14건(44%)으로 가장 많았다. 이어 하도급거래 29건, 일반불공정거래 23건 등의 순으로 나타났다.

평균 사건 처리 기간은 49일로 법정 처리 기간인 60일보다 빨랐다.

이처럼 광주·전남북지역의 가맹사업거래분쟁 조정 건수가 급증하자, 한국공정거래조정원은 오는 26일 오전 10시 30분 한국공항공사 광주지사 회의실에서 ‘2017년도 제7차 가맹사업거래분쟁조정협의회’를 개최한다.
 

광주=이재호
광주=이재호 jaeho5259@mt.co.kr  | twitter facebook

광주전남지역 경제 소식을 빠르고 정확하게 독자 여러분께 전달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60.84상승 46.2918:03 01/21
  • 코스닥 : 981.40상승 3.7418:03 01/21
  • 원달러 : 1098.20하락 2.118:03 01/21
  • 두바이유 : 56.08상승 0.1818:03 01/21
  • 금 : 56.24상승 1.0518:03 01/21
  • [머니S포토] 대국민 관심집중…헌정 최초 '공수처' 본격 출범
  • [머니S포토] 주호영 원내대표 '전라남도 목소리 듣기 위해'
  • [머니S포토] 2021 국가경제자문회의 제1차 회의
  • [머니S포토] BIG3 추진회의 입장하는 '홍남기'
  • [머니S포토] 대국민 관심집중…헌정 최초 '공수처' 본격 출범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