르노삼성 뉴 QM3 출시, 상품성 높여 컴백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뉴 QM3. /사진=임한별 기자
뉴 QM3. /사진=임한별 기자

르노삼성자동차가 상품성을 강화한 CUV 뉴 QM3를 26일 출시했다. QM3의 원형인 르노 캡처(CAPTUR)는 지난해 유럽에서 21만5679대가 팔린 유럽 소형SUV시장의 강자다.

뉴 QM3는 르노 디자인의 최신 트렌드를 반영한 SM6와 QM6의 패밀리룩을 적용한 게 특징. C자 모양의 LED 주간주행등(DRL)과 크롬 라디에이터 그릴을 더해 패밀리룩을 완성했다.

RE트림 이상에 LED 퓨어비전 헤드램프, 코너링 램프 기능 포함 전방 안개등을 비롯, 다이내믹 턴 시그널(LED 방향지시등)을 동급 최초 적용해 강렬한 인상을 표현했다.
뉴 QM3. /사진=임한별 기자
뉴 QM3. /사진=임한별 기자

또 아메시스트 블랙, 아타카마 오렌지 2가지 바디컬러를 새로 추가해 감각적인 스타일을 연출했고, 17인치 블랙투톤 알로이 휠과 오프로드용 보호 패널 디자인의 앞뒤 스키드를 통해 역동성을 표현했다.

활용성은 더욱 좋아졌다. 동급 유일 리어 슬라이딩 벤치 시트를 적용해 60:40 비율로 뒷좌석이 분할되며 앞쪽으로 이동 시 트렁크 적재 공간이 최대 455리터로 기존 377리터 대비 최대 78리터 늘어났다. 시트를 접으면 최대 1235리터까지 늘어난다.
뉴 QM3 실내 /사진=임한별 기자
뉴 QM3 실내 /사진=임한별 기자

◆강화된 인포테인먼트시스템 & 운전자 보조시스템

7인치로 더 커진 터치 디스플레이를 장착했으며 ‘oncar’ 스마트폰 풀 미러링(Full mirroring) 시스템을 통해 화면에서 스마트폰의 모든 안드로이드 앱을 사용할 수 있다. 3D로 업그레이드 된 T map(티맵) 내비게이션은 Wi-Fi 테더링을 통해 T맵 빠른길 안내를 5년간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새로 적용된 이지(Ez) 파킹은 아래로 내려다 보는 듯한 버드 뷰(Bird View) 모드로 차 주변환경을 나타내 편리한 주차를 돕는다. 또 사각지대 경보 장치(BSW)와 전방 경보장치 역시 기존의 후방 경보장치, 후방 카메라, 경사로밀림 방지장치(HSA) 등과 함께 운전자의 안전에 세심한 배려를 더했다.
뉴 QM3  /사진=임한별 기자
뉴 QM3 /사진=임한별 기자

파워트레인은 그대로다. 르노 1.5dCi 엔진과 독일 게트락 사의 DCT(듀얼클러치)가 맞물려 복합연비는 리터 당 17.3km다.

박동훈 르노삼성자동차 대표는 “더욱 강렬하고 세련된 디자인, 최신품목을 갖춘 뉴 QM3는 마침내 완벽해진 모습으로 차별화된 매력을 선사한다”라며 “개성을 자유롭게 표현하는 트렌드에 가장 부합하는 소형 CUV로서 계속적으로 뉴 QM3만의 시장을 만들어갈 것”이라고 말했다.
 

박찬규
박찬규 star@mt.co.kr  | twitter facebook

바퀴, 날개달린 모든 것을 취재하는 모빌리티팀 박찬규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40.51상승 10.4218:03 09/17
  • 코스닥 : 1046.12상승 6.6918:03 09/17
  • 원달러 : 1175.00상승 3.218:03 09/17
  • 두바이유 : 75.34하락 0.3318:03 09/17
  • 금 : 73.06하락 0.0318:03 09/17
  • [머니S포토] 추석명절 연휴 앞둔 서울역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전통시장에서 키오스크로 구매 가능'
  • [머니S포토] 수화통역사와 대화 나누는 잠룡 이낙연
  • [머니S포토] 당대표 취임 100일 이준석 "정치개혁 통해 정권 창출할 것"
  • [머니S포토] 추석명절 연휴 앞둔 서울역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