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성 눈다래끼 환자, 남성 환자보다 많아… 여름철 급증 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여성 눈다래끼. 사진은 기사 내용과 무관. /사진=이미지투데이
여성 눈다래끼. 사진은 기사 내용과 무관. /사진=이미지투데이

눈다래끼 환자 2명 중 1명은 20대 이하인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10명 중 6명은 여성인 것으로 파악됐다.

26일 국민건강보험공단에 따르면 지난해 건강보험 빅데이터를 분석한 결과 눈다래끼 질환으로 의료기관에 방문한 환자 172만1941명 중 825만229명(48%)이 20대 이하로 집계됐다.

연령대별로는 10대가 30만7698명(17.9%)으로 가장 많았고 20대 30만3329명(17.6%), 30대 29만1003명(16.9%), 40대 25만6716명(14.9%), 9세 이하 21만4202명(12.4%), 50대 20만2840명(11.8%), 60대 9만7539명(5.7%), 70대 이상 4만8614명(2.8%)이 뒤를 이었다.

성별로는 여성 환자가 남성 환자보다 더 많았다. 전체 환자 가운데 여성이 102만2342명(59%), 남성은 70만9599명(41%)이었다.

계절별로는 주로 여름철인 7~8월에 많이 발생했다. 인구 10만명당 진료 인원을 보면 8월에 417명으로 가장 많았고 7월 391명, 9월382명, 10월 371명, 6월367명이 뒤를 이었다.

박종운 국민건강보험 일산병원 교수는 "눈다래끼는 세균 감염에 의한 질환이기 때문에 굳이 계절적 요인이 중요하지는 않다"며 "다만 여름철에는 야외 활동이 많고 이로 인해 개인 위생에 문제가 생기는 경우가 많아 환자가 늘어나는 것으로 보인다"고 분석했다.
 

김나현
김나현 kimnahyeon@mt.co.kr  | twitter facebook

이슈팀 김나현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40.51상승 10.4218:03 09/17
  • 코스닥 : 1046.12상승 6.6918:03 09/17
  • 원달러 : 1175.00상승 3.218:03 09/17
  • 두바이유 : 75.34하락 0.3318:03 09/17
  • 금 : 73.06하락 0.0318:03 09/17
  • [머니S포토] 추석명절 연휴 앞둔 서울역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전통시장에서 키오스크로 구매 가능'
  • [머니S포토] 수화통역사와 대화 나누는 잠룡 이낙연
  • [머니S포토] 당대표 취임 100일 이준석 "정치개혁 통해 정권 창출할 것"
  • [머니S포토] 추석명절 연휴 앞둔 서울역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