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찰, 삼성일가 자택 관리사무소 전격 압수수색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뉴스1
/사진=뉴스1

경찰이 이건희 삼성그룹 회장의 자택을 전격 압수수색했다.

경찰청 특수수사과는 7일 오전 업무상횡령 및 조세범처벌법위반 혐의로 용산구 한남동 소재의 삼성일가 자택 관리사무소에 대한 압수수색영장을 집행했다고 밝혔다.

경찰은 삼성측 관계자가 해당 사무소에 파견돼 근무하고 있으며 2008년 10월부터 2015년 3월까지 삼성일가 소유의 주택 인테리어 공사를 시공하면서 공사업체에 세금계산서 미발급을 요구하고 차명계좌를 통해 발행한 수표 등으로 대금을 지급한 혐의로 압수수색을 진행 중이라고 설명했다.

경찰은 동 사무실에서 보관 중인 공사자료와 회계처리자료, 대금지불 경로 자료 등을 확보해 혐의사실을 확인할 계획이다.
 

정의식
정의식 esjung@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부장 정의식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20.21하락 9.8810:38 09/17
  • 코스닥 : 1036.56하락 2.8710:38 09/17
  • 원달러 : 1179.70상승 7.910:38 09/17
  • 두바이유 : 75.67상승 0.2110:38 09/17
  • 금 : 73.09상승 0.8310:38 09/17
  • [머니S포토] 野 잠룡 유승민, 이준석 대표 면담
  • [머니S포토] 국민의힘 대선주자들 첫 TV토론
  • [머니S포토] 국회 본회의,日 군함도 역사왜곡 규탄 결의안, 만장일치 '가결'
  • [머니S포토] 금융위원장·금융협회장 간담회
  • [머니S포토] 野 잠룡 유승민, 이준석 대표 면담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