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발란스, 70년대 빈티지 클래식 슈즈 'U220'·'U520' 출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image

글로벌 스포츠 브랜드 뉴발란스는 70년대 빈티지 클래식 스타일의 슈즈 'U220'과 'U520' 두 가지 모델을 출시했다고 7일 밝혔다.

80년대 초 일본에서 비기너 러너를 위해 생산한 '220'과 70년대 후반 선보인 러닝화 '520'이 현대판으로 복각돼 새로운 모델 'U220'과 'U520'으로 탄생했다. '클래식은 영원하다'라는 콘셉트 아래 최근 주목받고 있는 레트로 패션 트렌드를 반영한 모델로, 오리지널 슈즈가 가지고 있는 클래식한 디테일과 분위기를 유지하면서 편안하고 쾌적한 착화감으로 업데이트했다. 220부터 280까지 사이즈 선택의 폭을 넓혀 남녀노소 누구나 부담 없이 즐길 수 있다.

화이트 컬러의 로고가 깔끔하고 경쾌한 느낌을 제공하는 'U220'은 블랙, 그레이, 네이비 등의 모던 클래식 컬러와 함께 70년대 러닝슈즈에서 영감을 받은 옐로, 레드 등 총 5가지 컬러로 구성됐다. 특히 블랙, 그레이, 네이비는기존과 동일한 스웨이드와 메쉬 소재의 조합인데 반해 옐로, 레드는 스웨이드와 나일론 소재를 적용해 더욱 빈티지한 감성을 자아낸다. 가격은 7만9000원이다.

image

뉴발란스 클래식 러닝슈즈 X20 시리즈의 첫 시작으로 탄생한 '520'은 이후 '320', '420'으로 계승되며 라이프 스타일 스니커즈로도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U520'은 캐주얼한 스타일을 선호하는 고객을 위해 스웨이드와 메쉬 소재의 어퍼를 적용해 가볍고 스타일리시하게 신을 수 있도록 했다. 블랙, 그레이, 네이비, 그린, 레드 등 총 5가지 컬러로 만나볼 수 있으며, 가격은 8만9000원이다.

뉴발란스 마케팅 관계자는 "'U220'과 'U520'은 과거부터 현재까지 꾸준히 사랑받고 있는 슬림한 디자인의 클래식 슈즈로, 뉴발란스 고유의 헤리티지 감성을 느낄 수 있는 모델"이라며 "레트로 무드의 소재와 컬러로, 쉽게 유행에 좌우되지 않고 오랫동안 애용할 수 있는 패션의 키 아이템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image

글. 스타패션 이욱현

사진. 뉴발란스

 

 

  • 0%
  • 0%
  • 코스피 : 3140.51상승 10.4218:03 09/17
  • 코스닥 : 1046.12상승 6.6918:03 09/17
  • 원달러 : 1175.00상승 3.218:03 09/17
  • 두바이유 : 75.34하락 0.3318:03 09/17
  • 금 : 73.06하락 0.0318:03 09/17
  • [머니S포토] 추석명절 연휴 앞둔 서울역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전통시장에서 키오스크로 구매 가능'
  • [머니S포토] 수화통역사와 대화 나누는 잠룡 이낙연
  • [머니S포토] 당대표 취임 100일 이준석 "정치개혁 통해 정권 창출할 것"
  • [머니S포토] 추석명절 연휴 앞둔 서울역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