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골경찰' 이주승 신현준 최민용 오대환, 유쾌한 4인방의 '오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image
 

'시골경찰' 촬영장이 눈물바다가 돼 궁금증을 자아냈다.


MBC 에브리원 '시골경찰' 제작진은 8월 7일 방송분에서 순경 생활에 완벽 적응한 배우 4인방인 신현준, 최민용, 오대환, 이주승의 모습이 그려진다고 전했다. 


평소 용담치안센터 센터장과 시골경찰 4인방은 업무 시간에는 찰떡 경찰 케미를, 휴식시간에는 장난도 치며 아빠와 아들 같은 부자(父子) 케미를 선보이며 남다른 관계를 쌓아왔다.


제작진에 따르면, 4회에서는 항상 유쾌함만 가득했던 그들 사이에 반전 폭탄이 떨어질 예정이다.


하루 업무를 마치고 퇴근 전, 마무리 브리핑을 진행하던 용담치안센터 센터장은 할 말이 있다며 조심스레 입을 열었는데, 예상치 못한 이야기에 배우 4인방은 쉽게 이야기를 잇지 못했고 끝내 폭풍오열 해 촬영장을 숨죽이게 만들었다.


용담치안센터를 눈물바다로 물들인 그 뜨거운 눈물의 이유는 7일 저녁 8시 30분 MBC에브리원 '시골경찰'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사진제공. MBC 시골경찰

 

  • 0%
  • 0%
  • 코스피 : 3140.51상승 10.4218:03 09/17
  • 코스닥 : 1046.12상승 6.6918:03 09/17
  • 원달러 : 1175.00상승 3.218:03 09/17
  • 두바이유 : 75.67상승 0.2118:03 09/17
  • 금 : 73.09상승 0.8318:03 09/17
  • [머니S포토] 추석명절 연휴 앞둔 서울역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전통시장에서 키오스크로 구매 가능'
  • [머니S포토] 수화통역사와 대화 나누는 잠룡 이낙연
  • [머니S포토] 당대표 취임 100일 이준석 "정치개혁 통해 정권 창출할 것"
  • [머니S포토] 추석명절 연휴 앞둔 서울역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