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통령이 휴가에서 읽은 '명견만리', 주말 판매량 급증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인터넷 서점 알라딘이 문재인 대통령이 휴가 중 읽은 책 <명견만리>의 주말 판매량이 전주 대비 25배 이상 증가했다고 7일 밝혔다.
대통령이 휴가에서 읽은 '명견만리', 주말 판매량 급증
문재인 대통령은 페이스북을 통해 휴가 중 <명견만리>를 읽었다며 “사회 변화의 속도가 무서울 정도로 빠르고 겪어보지 않은 세상이 밀려오고 있는 지금, 명견만리(明見萬里)할 수 있다면 얼마나 좋겠습니까”라며 “개인도 국가도 만리까지는 아니어도 적어도 10년, 20년, 30년은 내다보면서 세상의 변화를 대비해야 할 때”라는 멘트를 남긴바 있다.

알라딘은 대통령이 <명견만리>를 권한 직후 주말 판매량이 전주 대비 25배 이상 증가했다고 전했다.

알라딘 경제경영/자기계발 담당 홍성원 MD는 "총 3권으로 구성되었는데 1~3권 모두 판매가 고르게 많으며, 특히 '새로운 사회편'의 구매가 약간 더 많다. 독자들이 세 권을 한꺼번에 구매하는 경향이 있는 것으로 보인다."고 전했다.

해당 도서 구매 고객의 평균연령은 43세로, 40대의 구매가 38.1%로 가장 많았다. 연령별로는 여성의 구매가 58.5%로 남성의 구매(41.3%)보다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명견만리>는 인류에게 가장 중요한 문제들에 대한 새로운 담론을 제기해왔던 KBS 다큐멘터리를 엮은 책이다.

알라딘 측은 역대 대통령들이 휴가지에서 읽은 책들은 늘 주목받아왔던 만큼 <명견만리> 역시 당분간 화제를 이어갈 것으로 보인다고 전했다.


 

강인귀
강인귀 deux1004@mt.co.kr

머니S 강인귀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16.47하락 17.0515:30 08/17
  • 코스닥 : 827.42하락 7.3215:30 08/17
  • 원달러 : 1310.30상승 2.215:30 08/17
  • 두바이유 : 92.12하락 2.4815:30 08/17
  • 금 : 1789.70하락 8.415:30 08/17
  • [머니S포토] 이준석 '朱 비대위 체재' 효력 정지 가처분, 심문기일
  • [머니S포토] 2030 부산세계박람회 유치지원 특위, 개회
  • [머니S포토] 주호영 與 비대위, 김진표 국회의장 예방
  • [머니S포토] 디지털자산 민관합동 TF 출범
  • [머니S포토] 이준석 '朱 비대위 체재' 효력 정지 가처분, 심문기일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